상단여백
HOME 뉴스 산업
팜한농, '당당한수박·굿초이스수박’ 추천"고당도 수박 전국 농산물 도매시장에서 경매 상한가 차지"

팜한농이 고당도 수박 품종으로 ‘당당한수박’과 ‘굿초이스수박’을 추천했다. 

‘당당한수박’과 ‘굿초이스수박’은 기존 수박과 확연히 차별화되는 때깔과 당도, 과육의 아삭거림 덕분에 명품수박 소리를 들으며, 서울 가락시장을 비롯한 전국 농산물 도매시장에서 경매 상한가를 기록하고 있다.

한국농촌경제연구원 관측정보에 의하면 올해 1월 수박 정식면적은 전년보다 7%정도 증가할 전망이다. 고령, 함안 등지에서는 마늘, 양파에서 수박으로 작목을 전환하려는 농가가 증가했다. 2월 수박 정식면적은 전년보다 3% 증가할 전망이다. 지난해 출하기 가격이 낮아 정식시기를 앞당기려는 농가가 많았다.

‘일등 품종’으로 연일 최고 경매가를 받아 브랜드 파워가 커진 ‘당당한수박’은 5월 말부터 8월 중순까지 집중 출하된다. ‘당당한수박’은 진한 과피색과 높은 당도로 재배농가와 유통인은 물론 소비자들까지 사로잡고 있다. 하우스와 노지 재배가 모두 가능한 ‘굿초이스수박’은 7월 초부터 8월 말까지 출하되는 여름재배 작형을 권장한다.

지난해에는 5월말 기준, 봄철 미세먼지의 영향으로 일조량이 부족해 평년보다 1~2kg정도 수박 크기가 작았다. 더욱이 기온이 낮아 소비가 부진해 경매가격도 크게 하락했다. 또 6~7월에는 홍수 출하로 인해 수박 가격이 계속 약세 흐름을 보였다.

출하량이 많아 품위에 따른 경락값 차이도 컸다. 하지만 ‘당당한수박’과 ‘굿초이스수박’은 품질과 당도에서 다른 품종을 뛰어넘어 포전거래도 양호했으며 가격도 높았다. 여름수박 주산지로 손꼽히는 음성, 예산, 영동, 고창, 양평, 양구, 봉화 등지에서 ‘당당한수박’과 ‘굿초이스수박’의 출하면적도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당당한수박’은 진한 선홍색의 과육색에 당도가 높고, 특히 육질이 아삭아삭해 식감이 좋다. 당도 축적이 빨라 조기에 수확해도 다른 품종보다 맛이 좋다.

뜨거운 여름에도 안정된 과형을 유지하는 ‘굿초이스수박’은 성숙기에 열과 발생이 적어 재배가 쉽다. 당도가 12~14브릭스로 다른 품종에 비해 1브릭스 이상 높고 아삭한 식감이 좋다. 과피색이 진하면서도 특히 광택이 강해 외관 상품성도 우수하다. 과 균일도가 우수하고 과형이 정연하다는 평이다. 

팜한농은 고당도 수박 품종 ‘당당한수박’과 ‘굿초이스수박’를 추천했다. [사진제공=팜한농]

송영국 기자  syk@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영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