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인사동정
NH농협 전북본부, 스마트 팜 시스템 개발업체 찾아김장근 본부장, ㈜렛츠팜 방문... 도내 강소기업과의 동반 성장에 힘써
NH농협은행 전북 본부는 12월 20일 익산시 영등동에 위치한 농업용 기계 제조업체인 ㈜렛츠팜을 방문하며 도내 제조업체와의 따뜻한 소통 행보를 펼쳤다. [사진 제공=전북농협]

NH농협은행 전북본부(본부장 김장근)는 12월 20일 익산시 영등동에 위치한 농업용 기계 제조업체인 ㈜렛츠팜(대표자 박성진)을 방문하며 도내 제조업체와의 따뜻한 소통 행보를 펼쳤다고 밝혔다.

㈜렛츠팜은 식물 생장 조절실, 식물 생장계 등 농업용 기계 제조업체로 뛰어난 기술력을 통해 작물 재배·건조·가공 제조 시설 및 복합 연구 단지 구축을 목표로 꾸준한 사업 확장을 보이고 있다.

김장근 본부장과 박성진 대표는 농업 관련 제조업체의 경영상 애로 사항, 유동성 문제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으며, 도내 강소기업의 금융 지원 방안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한편, 김장근 본부장은 이날 제5대 NH농협은행 전북 본부장으로서의 임기를 마치고 이임식 행사를 가졌다. 김장근 본부장은 취임 이후, 강소기업과의 동반 성장을 위해 올해에만 48개의 업체를 방문하는 행보를 보이며 기업 현장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김장근 본부장은 “그간의 기업 현장 방문을 통해 기업이 체감하는 경영 애로 사항을 공감하고 유동성 해소를 위한 금융 지원에 앞장섰다.”며 “앞으로도 농협은행은 도내 강소기업과의 동반 성장을 위한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