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림
국립등산학교 인공 암벽장, 첫 삽 떳다동부지방산림청, "국내 산악 체험과 교육의 메카될 것"
동부지방산림청은 오는 12월 4일(수) 강원도 속초 국립등산학교에서 ‘인공 암벽장’ 기공식을 개최한다. 사진은 인공 암벽장 조감도. [사진 제공=동부지방산림청]

동부지방산림청(청장 최준석)은 오는 12월 4일(수) 강원도 속초 국립등산학교에서 ‘인공 암벽장’ 기공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인공 암벽장은 향후 국립산악박물관·국립등산학교와 연계하여 국내외 대회를 유치하고 질 높은 등산 교육과 대국민 산림 휴양·복지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날 행사에는 최준석 동부지방산림청장, 김철수 속초 시장과 최종현 속초시의회의장, 손중호 한국등산트레킹지원센터 이사장, 지역 주민 등 각계각층의 인사 3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행사는 인공 암벽장의 성공 기원을 염원하는 난타 공연을 시작으로 국민 의례와 경과 보고에 이어 축사, 기념사, 시삽 등의 순으로 진행된다.

국립등산학교 인공 암벽장은 강원도 속초시 노학동 일원 4,734㎡에 총 30억 원의 사업비가 투입되는 사업으로서, 이번에 기공식을 갖고 본격적인 공사를 시작하게 된다.

주요 시설로는 실내 리드와 볼더링이 포함된 지상 4층 건축물 1동과 국제 규격의 실외 인공 암벽장(스피드, 리드)이 조성될 예정이며, 향후 국제 대회 유치를 위한 실외 볼더링도 추가 조성할 계획이다.

동부지방산림청 최준석 청장은 “이번 국립등산학교 인공 암벽장 조성으로 속초시가 명실상부한 대한민국 산악 체험과 교육의 메카로 우뚝 서게 될 것”이라며 “이를 계기로 지역 주민의 일자리 창출과 소득 향상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다.”고 밝혔다.

한편, 동부지방산림청은 인공 암벽장 조성 사업을 조속히 마무리하고, 2020년 10월 경 '제1회 산림청장 배 클라이밍 대회'를 이곳 국립등산학교 인공 암벽장에서 개최할 계획이다.

송광섭 기자  sks@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광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