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림
산림청, 제42회 전국 산사태 방지 연찬회 개최산사태 예방 국민 피해 최소화 위한 산사태 방지 분야 우수 사례 공유
11월 28일 울산시 동구에서 열린 ‘제42회 전국 산사태 방지 연찬회’에서 이광호 산사태방지과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사진 제공=산림청]

산림청(청장 김재현)은 11월 28일부터 29일까지 울산시 동구 소재 라한호텔에서 ‘제42회 전국 산사태 방지 연찬회’를 개최했다. 

이날 연찬회에는 전국 산사태·사방 사업 담당자와 유관 기관 관계자 340여 명이 참석했다. 산사태 예방·대응 우수 사례 발표, 2019년 산사태예방지원본부 운영 상황 보고 등 산사태 방지 분야에 대한 정보 교류와 발전 방안에 대한 논의가 이루어졌다.

산사태 예방·대응 분야 우수 사례는 2019년 주요 활동 상황과 사방댐 등 사방 시설 우수 시공에 대한 내용을 중심으로 발표하고 심사를 통해 우수 기관을 선발하여 시상한다.

우수 사례 발표에는 서면 심사를 거쳐 선발된 지방 자치 단체(서울특별시, 울산광역시, 강원도, 충청남도) 4곳과 지방 산림청(북부지방산림청, 동부지방산림청, 남부지방산림청) 3곳이 참여한다.

더불어, 태풍 및 집중 호우 시 신속한 피해 조사를 위한 ‘산사태 피해지 조사 및 복구 계획 수립 요령’ 교육과 ‘산림 분야 무인기(드론) 활용 방안 및 사례’에 대한 정보 공유 등 산림청과 지방 자치 단체의 상호 협력을 강화와 규제 개선 방안도 모색할 계획이다.

이광호 산사태방지과장은 “산사태 발생을 예방하고 국민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지자체와 유관 기관 관계관과 협력 관계를 공고히 하고 산사태 재난 대응 담당자들의 역량을 강화하여 국민과 함께 숲을 지켜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송광섭 기자  sks@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광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