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유통
하나로마트, ‘농업인의 날’ 맞이 특별 할인 행사 열어전국 농협하나로마트에서 35개 품목 최대 30% 할인
농협하나로유통은 11월 13일까지 전국 농협하나로마트에서 농업인이 생산한 국산 농산물 특별 할인 행사를 실시한다. [사진 제공=농협]

농협(회장 김병원) 하나로유통은 농업인의 날(11월 11일)을 맞아 오는 13일까지 전국 농협하나로마트에서 농업인이 생산한 국산 농산물 특별 할인 행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에서는 과일, 채소, 밀키트 등 총 35개 품목을 최대 30% 할인 판매한다.

특히, ▲뜨라네 사과 4kg을 14,500원, ▲친환경 유기농 탄금향 1kg을 7,860원, ▲K토마토 4kg을 13,500원, ▲배추 3입을 10,800원, ▲밤고구마 2kg을 5,300원, ▲통마늘 1kg을 10,900원, ▲새송이 400g을 1,080원에 각각 할인 판매한다.

이외에도 닭가슴살 샐러드, 리코타치즈 샐러드, 견과믹스 샐러드 등 샐러드류도 30% 할인된 2,480원에 판매하며, 기사식당 돼지불고기, 묵은지찜 등 밀키트류도 최대 30% 할인한다.

농협하나로유통 임관빈 농산본부장은 “농업인의 날을 맞이해 다양한 혜택을 준비했다.”면서, “앞으로도 농산물 판매 확대를 위해 실속 있는 행사를 지속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송영국 기자  syk@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영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