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네트워크 지방
관악농협, '우리 쌀 팔아주기' 나서'전국 팔도 우수 농특산물 대축제'도 함께 열려
관악농협은 5일 최근 쌀 소비감소 및 태풍피해로 어려움을 겪은 농업인의 불안을 해소하고 쌀 소비촉진을 위해 우리쌀 팔아주기 운동과 함께 '양곡 차량 발대식' 행사를 열었다. [사진=송영국 기자]

관악농협(조합장 박준식)은 11월 5일부터 8일까지 4일간 관악농협 농산물백화점 6층 대강당과 야외매장에서 '2019년 제18회 우리쌀 팔아주기 운동 및 전국 팔도 우수 농특산물 대축제'를 개최한다.

이번 행사 기간 중인 5일에는 최근 쌀 소비감소 및 태풍피해로 어려움을 겪은 농업인의 불안을 해소하고 쌀 소비촉진을 위해 우리쌀 팔아주기 운동과 함께 '양곡 차량 발대식' 행사가 열렸다.

발대식에서는 쌀을 실은 대형 차량 3대가 도열한 뒤 출발신호와 함께 판매처로 출발하며, 여성조직과 소비자 대표 20여 명이 ‘쌀 포대 이고 오래 서 있기 경연대회’를 갖는 등 다양한 행사가 펼쳐졌다.

관악농협 관계자는 "충남 아산 영인농협 등 전국 팔도 산지 26개 농협의 우수 농특산물을 판매하는 직거래 장터를 개장해 농업인에게는 다양한 판로를 제공하여 우리 농·특산물 소비를 촉진시키고, 소비자에게는 품질 좋은 우리 농·특산물을 저렴하게 판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관악농협은 11월 5일부터 8일까지 4일간 관악농협 농산물백화점 6층 대강당과 야외매장에서 '2019년 제18회 우리쌀 팔아주기 운동 및 전국 팔도 우수 농특산물 대축제'를 개최한다. 사진은 5일 열린 개막식 현장 [사진=송영국 기자]

 

송영국 기자  syk@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영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