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페셜 국제
호치민 시민들 앞에 선 '케이푸드'aT, 2019 호치민 프랜차이즈 박람회 참가
호치민 프랜차이즈 박람회 한국관 참가 기업 부스를 둘러보고 있는 신현곤 식품수출 이사(왼쪽에서 첫 번째). [사진 제공=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사장 이병호, aT)는 10월 31일부터 11월 2일까지 베트남 호치민에서 개최되는 ‘2019 호치민 프랜차이즈 박람회(Vietnam International Retail Tech and Franchise Show 2019, VIETRF)’에 참가하여 국내 유망 외식 브랜드 8개와 함께 현지 파트너 발굴을 위한 홍보와 상담 활동을 진행했다.

이번 프랜차이즈 박람회에 참가 중인 본촌치킨은 베트남 하노이와 호치민에 이미 5개의 매장을 운영하고 있으며, 현지 한류 열기를 타고 인기 외식 메뉴로 자리 잡아감에 따라 이번 박람회를 계기로 베트남 타 지역으로의 매장 확장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또한 최근 베트남 젊은 세대들 사이에서 유행처럼 번지고 있는 매운 닭발, 매운 라면 먹기가 SNS상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데, 이를 반영하듯 짚신매운갈비찜, 걸작떡볶이 등의 매운맛을 앞세운 전시 부스에는 현지 관람객들의 발길이 끊임없이 이어지고 있다.

베트남은 1억에 가까운 인구의 평균 연령이 30대 중반이며 급속한 경제 성장에 따른 소득 증대와 생활 수준 향상으로 외식 소비가 증가 추세다. 또한 한국의 인기 예능 프로그램을 통해 자연스럽게 한식을 자주 접하고 있기 때문에 프랜차이즈 업계는 베트남을 상당히 유망한 시장으로 인식하고 있다.

전시장을 찾은 신현곤 aT 식품수출 이사는 “베트남은 한류 문화와 한국에 대한 우호적 이미지를 가지고 있어 국내 외식 기업의 진출이 지속적으로 늘고 있는 시장”이라며, “외식 기업들의 성공적인 현지 시장 진출과 이로 인한 한식 식재료의 수출 확대를 위해 다양한 지원책을 펼쳐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