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푸드&라이프 피플
"산림복지로 사회적 가치 실현합니다" 숲과 사람 박희경 대표제18회 산의 날 맞아 대통령 표창 수상... 산림 복지 활성화 통한 일자리 창출 공로 인정
박희경(우측 두 번째)사회적협동조합 숲과사람 대표가 10월 17일 '제18회 산의 날 행사' 및'국립대전숲체원 개원식'에서 산림 복지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 공로를 인정 받아 대통령 표창을 수상한 뒤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제공=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원장 이창재)은 산림복지전문업인 사회적 협동조합 숲과사람 박희경 대표가 10월 17일 대전 유성구 성북동 국립대전숲체원에서 개최된 ‘제18회 산의 날 기념식’에서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고 10월 18일 밝혔다.

‘산의 날 유공 표창’은 매년 산림 복지 증진 및 임업 발전을 위해 유공자를 발굴·포상하는 제도로, 산림청이 주관하고 있다.

이번에 수상한 박 대표는 지난 10여 년간 산림 복지 활성화를 통해 지역 사회 일자리를 창출하고 소외 계층에 대한 지원 사업을 확대하는 등 사회적 가치 실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특히 그는 「산림복지 진흥에 관한 법률」이 지난 2016년 시행되면서 경북 포항에 산림 복지 전문업을 창업, 국가·지자체 산림 복지 시설 위탁 운영을 비롯해 나눔 숲을 활용한 돌봄 서포터즈(후원자) 운영 등 지역 사회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을 위해 앞장섰다.

박 대표는 “앞으로 산림 복지 민간 영역이 활성화돼 더 많은 일자리 창출이 되길 바란다.”면서 “이번 수상을 계기로 고품질의 산림 복지 서비스를 국민들에게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산림 복지 전문업은 숲 해설, 산림 치유 등 산림 복지 서비스 제공을 영업의 수단으로 하는 업이며, 산림청과 한국산림복지진흥원에서 등록·관리하고 있다.

김찬래 기자  kcl@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찬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