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네트워크 지방
관악농협, 도농상생 실천... 태풍 복구 지원 나서서영암농협에 농기계와 태풍 피해 복구 자금 500만원 전달
관악농협은 서영암 농협에 농기계와 태풍피해 복구자금을 전달했다. [사진=관악농협]

관악농협(조합장 박준식)은 지난 10일 서영암농협 친환경쌀 유통센터 준공식에 참석하여 농축협 균형발전 및 상호 협력적 조직문화 구축을 위해 '도농상생 한마음대회'의 일환으로 영암군, 서영암농협과 농산물 판매 확대와 상호교류를 위한 2천만 원 상당의 지게차를 전달했다.

관악농협은 지난 8월 22일 서영암농협과 자매결연을 맺고 도농교류 및 서영암지역에서 생산한 친환경쌀 및 고구마 등 농산물 판매를 통해 도시 판매농협으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여 농가소득 5천만원 달성에 기여했다.

또한 한 달 사이 세 개의 대형 태풍이 몰아치면서 농작물 피해가 잇따르고 있는 만큼 범농협 차원의 피해복구 지원을 아끼지 않는 시점에서 도시농협의 역할 증대와 도농상생을 통한 농촌사랑차원에서 서영암농협에 5백만원의 태풍피해 복구 자금을 전달했다.

이번 농기계 전달 및 태풍피해 복구 자금 전달은 농촌 피해 현장을 체감하고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들의 목소리를 듣기 위해 자매결연농협인 서영암 농협을 직접 방문하여 농업인을 위로하는 자리를 가져 진정한 도농교류를 통한 상생을 실천하는데 의미가 크다 할 수 있다.

박준식 관악농협 조합장은 “태풍피해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들에 진심으로 위로를 보내며, 농가소득 5천만원 달성을 앞당기고 태풍 피해가 최소화 될 수 있도록 도시 농협에서도 관심을 갖고 참여와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전했다.


송영국 기자  syk@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영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