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네트워크 지방
"농업박람회도 보고 남도 여행 할인도 받고"국제농업박람회 입장권 소지자, 도내 관광지 입장료 할인 혜택 받는다
국제농업박람회 전시관 모습 [사진=국제농업박람회]

‘2019국제농업박람회’ 입장권 하나면 박람회장 관람은 물론 박람회 기간 중 도내 주요 관광지를 무료 또는 최대 50% 할인된 입장료로 방문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전라남도국제농업박람회(이사장 김영록)는 금년 행사에 시군의 적극적인 협조를 받아 박람회 성공개최를 기원하고 전라남도 관광활성화를 위해 도내 주요 관광지 할인 혜택을 제공키로 했다고 23일 밝혔다.

박람회 입장권 소지자는 남도의 가을을 한껏 느낄 수 있는 ‘완도수목원’, 아이들의 해양수산과학 이해도를 높여줄 여수 ‘해양수산과학관’ 등 전라남도를 비롯해 12개 시군에서 운영하는 40개소의 관광지 입장료를 무료 또는 최대 50%까지 할인받아 이용할 수 있다.

이 혜택은 오는 10월 17일부터 27일까지 전남농업기술원 일원에서 개최되는 ‘2019국제농업박람회’ 기간 중 해당 관광지 매표소에서 박람회 입장권을 보여주면 무료입장 또는 할인권을 구입할 수 있다.

전광호 국제농업박람회 사무국장은 “올 가을 박람회 입장권 하나로 20개국 380개 기관‧기업‧단체가 함께하는 대한민국 대표 농업박람회부터 생명의 땅 으뜸 전남의 아름다운 주요 관광지까지 한꺼번에 즐길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관람객분들의 관람 편의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주하 기자  juhap@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주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