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네트워크 지방
서울농협, 한가위 ‘추석 맞이 직거래 큰 장터’ 개장
농협 서울 지역 본부는 민족 최대의 명절 추석을 맞아 농산물의 원활한 수급과 소비지 물가 안정을 위한 직거래 장터를 개장한다. 금번 장터는 9월 9일 개장하여 3일간 열리며 제철 과일 및 농산물 할인행사, 명절 제수용품 특판 등 다채로운 행사가 진행된다. [사진 제공=농협]

농협 서울 지역 본부(본부장 김형신)는 민족 최대의 명절 추석을 맞아 농산물의 원활한 수급과 소비지 물가 안정을 위한 직거래 장터를 개장한다.

이번 장터는 9월 9일 개장하여 3일간 열리며 제철 과일 및 농산물 할인 행사, 명절 제수용품 특판 등 다채로운 행사가 진행된다.

장터가 열리는 곳은 강동구 농협 서울 지역 본부 주차장으로 300평 규모의 부지에 50여 개 생산 농가가 참여하였다. 서울농협 직거래 장터는 2001년 4월 첫 개장하여 올해로 19년째를 맞이했으며 농식품부 평가에선 전국 최우수 장터로 선정된 최고의 직거래 장터로 꼽힌다.

취급 품목은 과일, 채소 등 모든 1차 농산물과 축산물, 수산물 및 김치와 반찬류까지 다양한 농축산물을 판매한다. 

특히, 농산물은 판매 1~2일 전에 농가에서 직접 수확해 가져오기 때문에 신선도와 품질이 매우 우수하며, 가공·생필 등 공산품은 건물 내 위치한 하나로마트에서 구입할 수 있어 보다 편리한 장보기가 가능하다.

김형신 서울농협 본부장은 “서울농협 직거래 장터는 신선한 과일과 농축산물을 저렴한 가격에 구입할 수 있는 강동구의 대표적인 공간으로서 품질과 가격에 대해 만족한다는 얘기를 들을 때마다 보람과 긍지를 느낀다.”면서 “앞으로도 다양한 특판 행사와 농산물 판로 확대에 적극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송영국 기자  syk@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영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