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네트워크 지방
명절 선물은 지역 농산물로전북 농기원, "홍삼-조청-한과-사과즙 등 정성 가득한 제품으로 구성해"
전북농업기술원은 우리 고유의 명절 설을 맞아 8월 26일부터 도청 및 농업기술원 홈페이지에 도내 우수 농식품 가공 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 제공=전라북도농업기술원]

전북농업기술원(원장 김학주)은 우리 고유의 명절 설을 맞아 8월 26일부터 도청 및 농업기술원 홈페이지에 도내 우수 농식품 가공 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일년 중 가장 풍요로운 명절인 추석을 맞아 선물을 지인들에게 권하고 싶다면, 우리 지역에서 생산하는 품질 좋고 다양한 상품에 주목해 볼 필요가 있다.

주요 품목으로는 한과, 홍삼즙, 소잡곡, 장류, 모시잎 송편, 떡갈비 등 지역에서 생산되는 품질이 우수하고 다양한 농특산물로 구성되어있다. 대부분 예로부터 내려오는 전통 방식으로 어머니의 손맛을 살리면서도 현대인의 입맛과 기호를 고려한 상품들이다.

또한 백화점이나 대형 쇼핑몰 제품에 버금가는 세련되고 산뜻한 디자인과 다양한 가격으로 소비자의 니즈에 맞는 다양한 제품을 준비하였다.

전라북도농업기술원에서는 2011년도부터 지역을 대표하는 농산물을 이용하여 가공 상품화 기술 및 품질 향상 지원으로 농산물 상품 시장성, 부가 가치 향상과 농가 소득 증대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기술원 관계자는 “농업인 소규모 가공 제품은 농업인이 직접 생산한 국산 재료를 사용하여 전통 방식으로 생산한 제품으로 맛과 품질면에서 믿을 수 있다.”면서 "우리 고유의 명절 추석을 맞이하여 농업인이 정성 들여 만든 가공 제품을 이용하여 줄 것"을 당부하였다.

양규창 기자  21sinhan@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규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