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인사동정
농협 김병원 회장, 사과 산지 및 안성물류센터 방문“안전하고 신선한 농산물 공급 위해 품질 관리에 최선을 다할 것”
김병원 농협중앙회장(오른쪽 두 번째)이 8월 27일 충남 예산 지역 사과 농가를 방문해 사과를 살피고 있다. [사진 제공=농협]

농협중앙회 김병원 회장은 8월 27일 추석 명절을 앞두고 충남 예산 지역 사과 산지와 경기도 안성에 위치한 농협안성농식품물류센터를 잇따라 방문하는 등 현장 경영에 나섰다.

이날 오전 사과 출하 주산지인 충남 예산의 과수 농가를 방문하여 출하 상황을 살피고, 산지유통센터(APC)를 찾아 농산물의 안정적인 공급을 위해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했다.

이어 농협안성농식품물류센터를 찾아 사과·배 등 농산물 선물 세트 준비 상황을 꼼꼼하게 살피고 소포장·전처리 시설을 돌아보며, 현장에서 구슬땀을 흘리는 직원들을 일일이 격려했다.

안성농식품물류센터는 전국 각지에서 출하되는 농산물을 수도권 주요 판매장으로 공급하고 있는 국내 최대 농식품물류센터로, 최근에는 농산물 선물 세트는 물론, 한식 차례 세트 등의 밀키트, 다양한 제철 과일 꾸러미 상품의 공급에 집중하고 있다.

또한 농협은 추석을 앞두고 사과와 배의 일일 공급량을 평시 대비 각각 186%와 150%씩 증가한 650t과 750t으로 확대해 추석 성수기 과일 수급 안정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병원 회장은 “이른 추석을 앞두고 농산물을 안정적으로 공급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면서, “농산물이 가장 많이 소비되는 민족 대명절인 추석을 앞두고, 더욱 안전하고 신선한 농산물을 소비자에게 공급할 수 있도록 품질 관리에도 더욱 만전을 기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