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인사동정
농촌진흥청장, 제주 지역 농업연구소‧영농 현장 방문지역 특화 농업 관련 현안 논의…영농 현장 찾아 농업인과 소통
농촌진흥청은 8월 27일부터 28일까지 이틀간 제주특별자치도를 방문해 농촌진흥청 소속 연구 기관 3곳과 제주도농업기술원의 연구‧기술 보급 관계관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사진은 감귤농협 모수원을 방문해 감귤무병묘 생육 생황을 점검하고 있는 김경규 농촌진흥청장(왼쪽 세 번째). [사진 제공=농촌진흥청]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8월 27일부터 28일까지 양일간 제주특별자치도를 방문해 농촌진흥청 소속 연구 기관 3곳과 제주도농업기술원의 연구‧기술 보급 관계관들과 간담회를 가진다고 밝혔다.

농촌진흥청장은 8월 27일 감귤연구소에서 연구소별 핵심 과제를 점검하며, 연구 과제 추진 시 농업인과 소통하며 농업 현장의 의견을 수렴해줄 것을 당부했다.

특히 아열대 작물 재배 면적 확대에 따른 재배 기술 개발과 보급에 박차를 당부하고 농업 현장의 의견을 반영한 감귤 신품종 개발‧보급, 말 산업 발전 기여를 위한 한국형 승용마 육성‧보급 확대를 강조했다.

28일에는 제주도농업기술원을 방문해 연구 개발 성과와 기술 보급 현황을 살펴보고, 지역 농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지역 특화 농업 발전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이후 자연 에너지(빗물)를 활용한 경영비 절감 시범 사업장을 방문해 현장을 점검하고, ‘대한민국 최고 농업 기술 명인’으로 선정된 이규길 명인(2013년, 식량 작물 부문)을 만나 지역 농산물의 부가 가치 향상 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정재길 기자  ynkiller@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재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