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축산
낙농진흥회, 우유 급식 최우수 학교 선발우유 급식 확대를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 운영 등 노력 인정받아

낙농진흥회(회장 이창범)는 세계 학교 우유의 날을 기념하여 실시한 2019년도 우유 급식 우수학교로 12개 학교를 선정하였다고 밝혔다

교육부와 농식품부의 후원으로 진행된 이번 우수 학교 선정은 학교 우유 급식의 중요성을 알리고 우수 사례 발굴․보급을 통해 학교 우유 급식 확대 등을 도모하기 위해 지난 2009년부터 실시하고 있는 프로그램이다.

심사 결과 초등 부문 최우수 학교에는 진주교육대학교부설초등학교가 선정되었으며, 제주 아라초, 충남 부여초, 충북 화산초, 서울삼전초, 대전송촌초 등 5개교가 우수 학교로 선정되었다.

최우수 학교로 선정된 진주교대부설초교는 우유 급식 운영에 있어 우유 급식을 2차례 나눠 실시(아침 대용 급식, 체육 활동 후 급식)하여 효율적인 급식이 이뤄질 수 있도록 노력한 점이 돋보였다. 특히 우유 관련 교육과 차와 음악이 있는 영양 상담실 운영을 통해 우유 기피 학생 음용 지도 등 우유 급식 운영 및 확대를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중등 부문 최우수 학교에 경북 계림중학교가 선정된 것을 비롯하여, 인천 부평동중, 경기 동국대학교사범대학부속영석고, 충남 천성중, 광주 보문고, 충남 부여고 등 5개교가 우수 학교로 선정되었다.

최우수 학교로 선정된 경북 계림중학교는 우유 급식률이 80.2%로 전국 중학교 평균 35%에 비해 두 배 이상 높은 수준이며, 이외에도 우유 급식 위생 관리, 요일별 백색 우유 순환 급식, 배식 지도 등 모범적 급식 운영과 급식 식단에 우유 요리 메뉴 활용, 방과 후 교육 등을 통한 우유 급식 확대 노력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이번에 선정된 우수 학교 12곳에 대해서는 표창 및 부상이 각각 수여되는데, 최우수 학교에 대해서는 교육부 장관상이, 우수 학교에 대해서는 낙농진흥회장상이 수여된다.

낙농진흥회는 “학교 우유 급식의 지속적 확대를 도모하기 위해 추진하고 있는 학교 우유 급식 우수 학교 선정은 우유 급식율, 위생 관리, 우유 급식 운영, 교육․홍보, 확대 노력 등을 종합적으로 평가하여 선정하게 된다.”며 “앞으로도 학교 우유 급식 우수 학교의 지속적 발굴을 통해 우유 급식 우수 사례가 널리 전파되어 학교 우유 급식 확대의 밑거름이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찬래 기자  kcl@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찬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