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유통
우수 농산물 파는 '하나로마트'농협, 전문 취급 인증점으로 하나로마트 청계산역점 선정... 올해 말 100호점까지 확대
농협하나로유통은 8월 14일 서울 서초구 영동농협 하나로마트 청계산 역점에서 '우수 농산물 전문 취급 인증 3호점 현판식'을 개최했다. 오른쪽 여섯 번째부터 김성광 대표 이사, 이종호 영동농협 조합장 [사진 제공=농협]

농협(회장 김병원) 하나로유통은 8월 14일 서울 서초구 영동농협 하나로마트 청계산 역점에서 김성광 대표 이사, 영동농협 이종호 조합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우수 농산물 전문 취급 인증 3호점 현판식'을 개최했다.

농협하나로유통은 연간 농산물 통합 공급 금액이 5억 원 이상, 비율이 70% 이상인 하나로마트를 대상으로 전문 취급 인증을 실시하고 있다. 영동농협 하나로마트 청계산 역점은 지난해 말 기준 97.41%의 농산물 전속 거래 비율을 유지하고 있다.

농협하나로유통은 '우수 농산물 전문 취급 인증 매장'을 농산물 체인 본부 시스템 구축의 첨병으로 육성하기 위해 올해 안으로 100호점까지 늘릴 계획이다.

영동농협 이종호 조합장은 “고객이 들어서는 입구부터 신선 과일, 채소, 가정 간편식(HMR) 등이 눈에 띄도록 상품 진열에 정성을 쏟아 농산물을 잘 팔아주는 도시 농협으로서 입지를 구축해온 결과, 농·축산물 판매 비율이 60%에 이르렀다.”고 밝혔다.

농협하나로유통 김성광 대표 이사는 “농산물을 잘 팔아주는 농·축협 하나로마트를 중심으로 한 '우수 농산물 전문 취급 인증 매장'을 올해 말까지 100호점으로 늘려 농가 소득 5천만 원 달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농협하나로유통은 지난 5월 경기 낙생농협을 우수 농산물 전문 취급 인증 1호점으로 선정한 바 있다.

송영국 기자  syk@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영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