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축산
경남 농기원, 폭염 속 축산 농가 위생 관리 주의 당부적정 사육 밀도와 쾌적한 환경 조성, 가축 재해 보험 가입하여 화재 대비 필요
경상남도농업기술원이 폭염 특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가축 사양 관리와 위생 관리에 각별히 주의를 기울여 줄 것을 축산 농가에 당부하고 현장 기술 지원을 실시하고 있다. [사진 제공=경상남도농업기술원]

경상남도농업기술원(원장 이상대)이 폭염 특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가축 사양 관리와 위생 관리에 각별히 주의를 기울여 줄 것을 축산 농가에 당부하고 현장 기술 지원을 실시하고 있다.

여름철 폭염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축사 내부에 온도가 올라가지 않도록 차광 시설을 갖추고, 환기를 하여 온․습도 관리를 해 주어야 한다.

또 적정 사육 밀도를 유지해 주고, 한낮에는 가축(소나 돼지 등) 선풍기나 송풍기 등을 설치하여 체감 온도를 낮추어 쾌적한 환경을 조성해 준다.

닭은 땀샘이 발달하지 않아 체온 조절이 되지 않기 때문에 고온에 취약하기 때문에 쿨링 패드와 터널식 환기를 동시에 실시하면 좋다.

영양분 보충을 위해서는 단백질, 비타민 및 광물질 함량이 높은 사료를 아침, 저녁으로 시원할 때 급여해야 한다.

사료는 오래 보관하면 변질되기 쉬우므로 적은 양을 자주 구입하는 것이 좋다. 급수조를 청결히 하고, 시원한 물이 상시 공급되는지 점검하는 것도 중요하다.

또한 전력 사정이 좋이 못해 정전이 되면 축사 내 냉방, 환풍 시설 가동이 중단되어 내부의 온도가 올라가고, 유해 가스가 높아져 자칫 대량 폐사의 원인이 될 수 있으니 특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가축 위생 관리를 위해 밀집된 시설에서는 질병이 발생하기 쉬우므로 적정 사육 두수 유지하고, 농장 안과 밖의 정기 소독을 실시해 가축 질병을 예방해야 한다.

도 농업기술원 손창환 기술보급과장은 “고온으로 인한 축산 농가의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가축 사양 관리와 위생 관리 요령에 대해 적극 홍보하고 있으며, 가축 재해 보험을 미리 가입해 화재 등에 대비하는 것도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정재길 기자  ynkiller@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재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