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인사동정
김병원 농협중앙회장, 육군 훈련소 위문 격려위문금, 우수 장병 포상 휴가증·격려금 전달하고 국군 장병들 격려
김병원 농협중앙회장은 8월 7일 육군 신병을 양성하는 육군훈련소(충남 논산)를 방문하여 '제2의 안보, 농업을 지켜야 한다'라는 주제로 군지휘관과 신병을 대상으로 특강을 하고 있다. [사진 제공=농협]

농협중앙회 김병원 회장은 8월 7일 육군 신병을 양성하는 육군훈련소(충남 논산)를 방문하여 부대에 위문금을 지급 및 전역 후 미래 농업에 헌신할 장병 20명을 선발하여 각각 포상 휴가증과 격려금 30만 원씩 총 6백만 원을 수여하며 장병들을 격려했다.

육군훈련소(KATC)는 1951년 한국 전쟁 중 창설되어 연간 12만 명의 훈련병을 육성해 각급 부대로 배출하는 ‘정병(精兵) 육성의 요람’으로 현재까지 900만 명의 정예 육군을 양성해 왔다.

구재서 육군훈련소장은 “김병원 농협중앙회장의 아낌없는 지원 덕분에 장병들의 사기가 매우 높다”며, “국토 수호는 후배 전우들에게 맡겨 달라”고 말하며 감사 인사를 전했다.

특히, 김병원 회장은 군 지휘관 및 훈련병 등 2천여 명을 대상으로 '제2의 안보, 농업을 지켜야 한다'는 주제의 특별 강연에서 미래 식량 위기를 대비한 우리 농업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최근 한·일 무역 전쟁과 북한의 미사일 도발 등 안보가 위협받는 상황에서 국민들이 안심하고 생활하는 것은 여러분이 있기 때문”이라며, “이번 방문이 국가와 국민을 위해 헌신하는 여러분에게 조금이나마 위안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