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네트워크 지방
'부안'으로 뽕 따러 가요전북 농기원, 부안 ‘님의 뽕 축제’ 지원... 잠사 곤충 시험장, 생태 관찰 체험용 누에 제공

전라북도농업기술원 잠사 곤충 시험장(원장 김학주)에서는 8월 2일부터 6일까지 5일간 부안 변산면 부안댐 일대에서 개최되는 제11회 부안 ‘님의 뽕 축제’에 생태 관찰 체험용 누에를 제공하였다고 밝혔다.

축제에는 부안군의 특산물인 뽕과 오디, 누에 및 관련 가공품 전시·판매뿐만 아니라 음악 공연, 노래자랑, 체험 행사 등 다양한 먹거리와 즐길 거리가 준비되어 있다. 또한 행사 장소인 부안댐은 물놀이 시설 및 정원이 잘 꾸며져 있어, 가족 관광객의 여름 휴가지로 인기가 많은 장소이다.

전라북도농업기술원 잠사 곤충 시험장은 누에 관련 연구 기관으로서 누에 홍보와 관내 행사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하여 누에 1상자(약 2만 마리)를 사육하여 제공하였고, 이 누에들은 전시 및 체험에 활용되었다.

전라북도 누에 사육 농가 수(2018)는 64호로 전국 사육 농가의 10.5%를 차지하고 있으며, 경북, 전남에 이어 3번째 많은 숫자이다. 

현재 타작목 전환, 고령화에 따른 일손 부족 등으로 전국 누에 사육 농가 수(2018)는 전년(2017, 735호) 대비 16.9% 감소한 611호로 조사 되었으나, 간암과 치매에 효과가 있는 ’홍잠‘ 개발로 인하여 양잠 산업 부흥을 기대를 하고 있다.

농업기술원 박나영 연구사는 “누에 생태 관찰 체험을 통해 부모님들에게는 어릴 적 추억을 떠올려보고 어린이들에게는 양잠의 역사와 생태를 배우는 좋은 기회가 되어 누에에 친숙감을 느낄 수 있었으면 좋겠다.”며 “이러한 관심이 전라북도 양잠 산업 발전에 큰 힘이 되며, 더 나아가 소비 확대까지 이루어지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양규창 기자  21sinhan@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규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