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농업
김인식 한국농어촌공사 사장, 장성아카데미서 강연“기술농업과 차별화, 단합으로 농업의 미래 개척해야”
김인식 한국농어촌공사 사장이 18일 전남 장성군 문예회관에서 열린 21세기 장성아카데미에서 ‘우리 농업의 발전과 전망’이라는 주제로 강연을 하고 있다. [사진=전남지역본부]

한국농어촌공사 김인식 사장이 우리 농업의 미래를 위한 과제로 기술농업과 차별화, 농민의 단합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김 사장은 지난 18일 전남 장성군 문예회관에서 열린 제1098회 21세기 장성아카데미를 통해 ‘우리 농업의 발전과 전망’을 주제로 강연을 하고 이같이 강조했다.

향후 농업의 미래 경쟁력 확산을 위해 ▲기술농업의 발전 ▲다양한 부가가치를 통한 농업외연의 확대 ▲차별화를 통한 승부 ▲토종의 가치확산 ▲농민 단합으로 문제 해결 등을 과제로 꼽았다.

김인식 사장은 경상대학교 축산학과를 졸업하고 전국농민단체협의회 사무총장, 농어촌농어업특별대책 상임위원, 대통령비서실 농어촌비서관, 제20대 농촌진흥청장을 거쳐 지난 3월 농어촌공사 사장에 임명됐다.

박주하 기자  juhap@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주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