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기획
농어업·농어촌특별위원회 제1차 분과 위원회 개최분과위별 의제(안) 논의 및 선정 등 본격적인 활동 개시
대통령 직속 농어업·농어촌특별위원회는 7월 17일부터 이틀 동안 연속으로 서울특별시 종로구 소재 에스타워(16층) 농특위 회의실에서 각 분과별 제1차 위원회를 개최하였다. [사진 제공=농어업·농어촌특별위원회]

대통령 직속 농어업·농어촌특별위원회(위원장 박진도, 이하 농특위)는 7월 17일부터 18일까지 이틀동안 연속으로 서울특별시 종로구 소재 에스타워(16층) 농특위 회의실에서 각 분과별 제1차 위원회를 개최하였다.

이날 분과 위원회에는 박진도 위원장과 함께 3개 분과 위원장 및 분과 위원이 참석하여 향후 분과위별로 논의가 필요한 의제를 발굴하고 선정하는 자리를 가졌다. 아울러 분과 위원회에 앞서 지난 7월 5일 자로 위촉된 분과 위원에 대한 위촉장 수여식도 함께 진행되었다.

제1차 분과 위원회를 통해 선정된 주요 의제를 중심으로 앞으로 1년 동안 본격적인 분과위 활동을 하게 된다.

농어업 분과(분과 위원장 김영재)에서는 공익형 직불제 중심 농정 전환을 위해 ▲농어업 예산구조 개편 방향 ▲가산형 직불제 확대 개편 방향 ▲농지 제도 개선 및 농업인 정의 규정 정비 등을 논의하기로 하였다. 또한 농수산물의 가격 안정, 품목 조직 활성화, 수급 조절의 문제도 풀어가야 한다는 의견이 제시되었다.

농어촌분과(분과 위원장 황수철)에서는 지속 가능하고 아름다운 농산어촌 조성을 위해 ▲새로운 농어촌 정책의 기본 틀과 공간 계획 제시 ▲사회적 경제 활성화 방안 ▲농어촌 정책 추진 체계 개편 등을 주요 의제로 선정하였다.

농수산식품분과(분과 위원장 곽금순)에서는 국민 먹거리 기본권 실현 및 지속 가능한 농어업·농어촌 실현을 위해 국가 먹거리 종합 전략 마련을 핵심 의제로 선정하고 ▲국가 및 지자체 먹거리 관리 체계 진단 ▲먹거리 기본권 보장을 위한 여건 조성을 세부 과제로 선정하였다.

향후, 각 분과별로 논의된 의제에 기반하여 세부 과제별 소분과와 TF를 구성하여 보다 구체적이고 심도 깊은 논의를 통해 결과물을 도출할 계획이다.

박진도 위원장은 “각 분과별 활동이 시작되어 비로소 우리 농특위가 농어업·농어촌의 미래를 열어가는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하게 되었다며 앞으로 생산자, 소비자, 전문가, 관계 공무원이 서로를 이해하고 힘을 합쳐 농어업·농어촌에 대한 국민적 공감대를 확산해 나가자”고 당부했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