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네트워크 지방
진주 농관원, 시설 채소 재배 농업인 PLS 교육PLS 제도 시행 관련 부적합 발생 방지 위해 시설 하우스 재배 단지 맞춤형 교육
7월 9일 진주 금산농협서 농약 판매상과 유통 종사자를 대상으로 농산물 안전성 조사, PLS 제도 핵심 실천 사항, 농약 안전 사용 요령에 대해 진주 농관원 소장이 설명하고 있는 장면. [사진 제공=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진주사무소]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진주사무소(소장 박성규, 이하 진주 농관원)는 지난 7월 9일, 진주 최대 시설채소 재배 단지인 금산면에 소재하고 있는 농업인 310명을 대상으로 PLS 시행과 관련하여 재배 작물에 등록된 농약만 사용하기, 농약 잔류량 감소를 위한 농약 선택 및 살포 요령 등에 대해 교육을 가졌다.

이번 교육은 동계 시설 작물 파종을 앞두고 농약의 올바른 사용으로 PLS 제도의 조기 정착 유도와 지역 농산물의 소비자 신뢰도 및 경쟁력 제고에 목적을 두고 진행되었다.

교육에 참가한 농업인들은 PLS 제도와 관련한 농약 안전 사용의 중요성을 한 번 더 인식하는 계기가 되었다며, 우리 지역에서는 단, 한 건의 위반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하는데 뜻을 같이 하였다.

진주 농관원 박성규 소장은 “PLS 교육과 홍보는 작년부터 본격적으로 시행하여 대부분 인지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으나, 시장 유통량이 많은 전업농과 상대적으로 인식도가 낮은 고령농․소규모 재배 농가 등을 대상으로 지속적인 반복 교육‧홍보를 통해 부적합 농산물 발생 차단에 매진하겠다.“고 밝혔다.

정재길 기자  ynkiller@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재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