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기술
증숙된 사과말랭이 제조 방법 특허 등록경남농업기술원,"기술 이전과 6차 산업 활성화에 앞장"
경상남도농업기술원은 사과를 쪄서 말리는 증숙 단계를 포함하는 사과말랭이 제조 방법과 이를 활용하여 분쇄된 말랭이를 이용한 가공식품 제조 방법을 각각 특허 등록하였다. [사진 제공=경상남도농업기술원]

경상남도농업기술원(원장 이상대)은 사과를 쪄서 말리는 증숙 단계를 포함하는 사과말랭이 제조 방법과 이를 활용하여 분쇄된 말랭이를 이용한 가공식품 제조 방법을 각각 특허 등록하였다고 밝혔다.

사과말랭이 제조 방법은 껍질을 제거한 사과를 15~20분 정도 증기로 찌는 증숙 단계를 거친 후 건조하는 방식으로, 기존 생과로 건조하는 경우보다 당도가 높고 색택, 풍미와 저장성이 우수하다.

특히 80℃에서 8~9시간 건조하는 경우 수분 활성도가 0.53~0.57 범위로 6개월 이상 냉장 보관이 가능하므로 저장성과 유통 기간을 증가시켰다.

건조된 사과말랭이는 간식으로 먹어도 좋고, 분쇄하여 떡이나 빵에 첨가하는 등 가공품에 사용되는 중간 소재로 활용하여 다양하게 이용이 가능하다.

경남농업기술원 사과이용연구소 김윤숙 연구사는 “기술 이전 추진과 6차 산업 활성화를 통해 지역의 사과 소비를 촉진하여 부가가치를 창출하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정재길 기자  ynkiller@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재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