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기술
전북 농기원, ‘사이버 부자 농부 만들기 과정’ 진행농가 경영 기록장 작성법, 마케팅 사례, SNS와 유튜브 활용 홍보 기법 등 교육
사이버 부자 농부 만들기 교육 과정은 정보화 농업인 및 부자 농부가 되고 싶은 강소 농가 등을 대상으로 남원시 일원에서 5월 말부터 10월 초까지 총 10회의 교육 과정이 진행되고 있다. [사진 제공=전라북도농업기술원]

전라북도농업기술원(원장 김학주)에서는 1월부터 농산물 마케팅의 다각화를 통해 농업인 소득 증대 방안의 일환으로 농업인 정보 역량 강화를 위한 사이버 e-비즈니스 과정을 운영하는데, ‘사이버 부자 농부 만들기 과정’ 교육을 남원 지역 중심으로 시작하였다.

사이버 부자 농부 만들기 교육 과정은 정보화 농업인 및 부자 농부가 되고 싶은 강소 농가 등을 대상으로 남원시 일원에서 5월 말부터 10월 초까지 총 10회의 교육 과정이 진행되고 있다. 

농가 경영 기록장 작성법 및 사이버에서 부자 농부가 될 수 있는 마케팅 사례 등 과정을 세분화하여 고객 만족도 향상 및 SNS와 유튜브를 활용한 홍보 기법 등을 내용으로 한다.

교육 성과로는 사이버 부자 농부 만들기 과정을 통해 농업인들이 경영 역량을 키워 농가 소득 증대를 위한 농장 경영 분석 등을 통해 스마트 농업의 핵심 선두주자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사이버 e-비즈니스 교육 담당자는 “e-비즈니스 교육 과정은 농업 정보 제공과 공유로 농업인들의 정보화 역량 강화와 경영 진단 분석을 효율적으로 할 수 있도록 체계화된 교육으로 각광받고 있다."며, "농업인들이 취약한 유통‧마케팅 분야 중심 교육으로 농업인들의 농산물 홍보 능력 향상과 소비자와 소통하는 농업에 한걸음 다가가는 교육이 되도록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양규창 기자  21sinhan@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규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