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금융
지역 밀착형 서민 금융 기관, '산림조합금융'내달 1일부터 비대면 계좌 개설 등 고객 편의 증대와 거래 안정성 강화

산림조합이 운영하는 SJ산림조합금융이 비대면 계좌 개설을 비롯한 간편 이체 등 고객 편의 기능과 거래 안정성을 강화한 금융 서비스로 지역 밀착형 서민 금융 기관이자 산림 분야 전문 금융 기관으로 발돋움한다.

우선 그동안 SJ산림조합금융을 이용하기 위해서는 고객이 직접 금융 영업점을 방문, 계좌를 개설하여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으나 오는 7월 1일부터는 영업점을 방문하지 않아도 스마트폰 앱을 이용하여 간편하게 계좌 개설이 가능해진다.

특히, 산림 경영을 하고 있거나 하고자 하는 산주(山主)의 경우 해당 산(山)이 위치한 지역 산림조합을 지정, 계좌 개설을 할 수 있으며 산림 경영에 필요한 각종 정책 자금 지원과 조합원 가입 혜택 등을 받을 수 있어 산림 경영 활성화에도 시너지 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와 함께 SJ스마트뱅킹이 새롭게 개편되어 간편 이체와 조회 기능의 편의성이 대폭 강화되었고 젊은 세대들이 선호하는 카카오페이 본인 인증을 적용했다. 전기 통신 금융 사기 피해 예방을 위한 입금 계좌 지정 서비스와 금융 거래 한도 계좌 제도, 착오 송금 예방을 위한 수취 계좌 2중 확인 서비스 등 금융 거래 안정성도 대폭 강화된다.

산림조합중앙회 조태원 상호금융 상무는 “수많은 생명을 자라게 하는 푸른 산림처럼 고객 여러분의 소중한 금융 자산을 안전하게 키우는 지역 밀착형 서민 금융 기관으로 SJ산림조합금융이 더욱 최선을 다하겠다.”며 금융 서비스 개편에 대한 각오를 나타냈다.

한편, SJ산림조합금융은 지난해 산림조합법 개정(준조합원 가입 규정 개정 등)으로 도시 거주 부재 산주와 귀산촌을 계획 중인 도시민에게 맞춤형 산림 경영 정보와 금융 서비스 지원이 가능해졌다.

SJ산림조합금융의 스마트뱅킹 화면. [사진 제공=SJ산림조합]

김찬래 기자  kcl@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찬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