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유통
유에프오익스, 홈넘버와 상생업무협력 위한 MOU 체결
사진 = (좌측) 홈넘버 조남섭 대표, (우측) 에어뉴 한정호 대표

(주)에어뉴(대표 한정호)의 ‘유에프오익스(UFOEX)’가 6월 19일 홈넘버(대표 조남섭, 박찬희)와 상생업무협력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유에프오익스 관계자는 "이번 협약 체결로 유에프오익스(UFOEX)는 홈넘버 ‘스마트 택배 프린터’를 이용하여 화주의 업무효율을 높일 수 있게 되었으며, 홈넘버(Homenumber)는 새로운 고객확보 채널을 확보할 수 있게 되어 실질적인 상생업무협력이 가능하게 됐다"고 밝혔다.

유에프오익스(UFOEX)는 ‘소중한 것을 받고 싶은 곳에’를 모토로 하는 공유경제 기반의 신개념 방문집하 서비스이다. (재)세종지역산업기획단(단장 안아름)과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의 지역SW 상용화 과제 사업에 참여하여 세종시를 중심으로 서비스를 시작하여 1년만에 월 10만건의 배송물량을 처리하는 회사로 성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업체 측에 따르면 현재 ‘유에프오익스(UFOEX)’는 광주광역시 8개 지점, 대전광역시 8개 지점, 부천시 6개 지점 등 총 34개 지점을 운영하고 있으며, 택배, 퀵, 소화물배송, 이사서비스, 상거래 등을 하나의 서비스로 통합하는 생활밀착형 컨시어지 모델을 구축하고 있다고 한다.

홈넘버(Home Number)는 개인정보인 이름, 전화번호, 주소를 캡슐화 한 후 [국가코드+개인넘버]로 된 11자리 숫자를 부여받아 실생활에 이용하는 전세계 최초의 숫자주소 플랫폼으로 쇼핑, 택배, 우편 결제 등 개인정보 가입이 필요한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유에프오익스 관계자는 “홈넘버와 택배가 만나면 ‘간편택배주소’가 되고, 홈넘버와 우편이 만나면 ‘간편우편주소’가 된다” 며 “ 홈넘버를 실생활에 처음 적용한 것이 스마트 택배 프린터”라고 전했다.

김지우 기자  kkk7@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