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인사동정
이개호 장관, “양파 가격 안정 위해 모든 수단 동원”
이개호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은 6월 17일(월) 전남 함평 양파 수확 현장을 방문하여 생산 농가를 격려하고, 산지 양파 수급 상황을 점검하였다. [사진 제공=농림축산식품부]

이개호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은 6월 17일(월) 전남 함평 양파 수확 현장을 방문하여 생산 농가를 격려하고, 산지 양파 수급 상황을 점검하였다.

이 장관은 함평 천지농협을 방문하여 전남도 박병호 행정부지사, 김병원 농협중앙회장, 남종우 전국양파생산자협회장 등과 간담회를 가지고, 현장 애로 사항과 양파 수급 상황에 대해 의견을 나누었다.

이어 양파 수확 현장을 돌아보면서 농가를 격려하고 양파 가격 조기 안정화를 위한 양파 수급 안정 대책을 설명하였다.

이개호 장관은 “중만생종 양파 공급 과잉 예상물량 12만 톤 전량을 시장에서 격리하는 등 양파 가격 안정에 최우선을 두고 모든 필요한 정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 장관은 “재배 면적은 많이 늘지 않았으나 작황이 좋아 생산량이 늘어났을 뿐 아니라, 10센티미터 이상 큰 구(球)가 많이 출하되는 것도 가격 하락의 원인”이라면서, “그동안 정부․지자체․농협이 9.4만 톤 물량을 시장 격리해 왔으나, 수확기 시장 안정을 위하여 긴급하게 추가 2.6만 톤을 비계약 재배 농가를 대상으로 수매할 계획”이라고 설명하였다.

이개호 장관은 “아직까지 판로를 확보하지 못한 농업인들은 즉각적인 시장 출하보다는 이번 긴급 추가 수매를 적극 활용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하면서, “생산자 단체와 농업인들은 품위가 낮은 양파의 출하를 자제하고 소비자들은 올해 양파가 유난히 크고 맛도 좋으며, 농협 등을 통해 특판 행사도 하는 만큼 양파를 많이 소비해 줄 것”을 당부하였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