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림
산림 교육 활성화 및 사회적 경제 기업 제도 공유북부지방산림청, 산림 교육 성과 제고를 위한 간담회 및 사회적 경제 기업 설명회 개최
북부지방산림청은 6월 18일 북부지방산림청 산림 교육 운영 사업 관계자 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산림 교육 운영 사업 성과 제고를 위한 간담회와 더불어 사회적 경제 기업 설명회를 개최했다. [사진 제공=북부지방산림청]

북부지방산림청(청장 이종건)은 6월 18일 북부지방산림청 산림 교육 운영 사업 관계자 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산림 교육 운영 사업 성과 제고를 위한 간담회와 더불어 사회적 경제 기업 설명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는 2019년 산림 교육 운영 사업 홍보 활성화·발전 방안 논의, 사업 추진 시 애로 및 건의 사항 청취 순으로 진행하며, 설명회는 국유림을 활용한 사회적 경제 기업의 추진 배경 및 제도 안내, 2018년 예비 사회적 기업의 사례 공유의 내용으로 진행됐다.

북부지방산림청은 올해 서울ㆍ인천ㆍ경기ㆍ강원영서 지역에 산림 교육 전문가 134명을 산림 교육 전문업체(12개)에 위탁하여 유아, 청소년, 소외 계층, 일반인 등에게 양질의 산림 교육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2019년 북부지방산림청 산림 교육 운영 사업을 수탁 중인 산림 교육 전문업체 중 2개 업체는 작년 사회적 기업으로 등록했으며, 산림 분야에 특화된 사회적 기업 발굴·육성을 위해 피노키오숲 영농 조합 법인은 국유림을 활용한 2018년 예비 사회적 기업 사례를 공유할 예정이다.

이종건 북부지방산림청장은 “간담회를 비롯한 다양한 방법을 통해 수탁 업체들의 애로 및 건의 사항을 듣고 개선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북부지방산림청은 양질의 산림 교육 서비스 제공뿐만 아니라 산림 분야에서 사회적 경제 기업 제도 정착에도 앞장서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송광섭 기자  sks@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광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