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페셜 스마트팜
농촌진흥청, 기관간 협력으로 스마트 농업 확산 나서한국농어촌공사와 업무 협약 맺고 혁신밸리 조서 및 플랜트 수출 등 추진키로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6월 17일 본관 제2회의실에서 한국농어촌공사(사장 김인식)와 스마트 농업 확산을 위한 업무 협약을 맺었다.

이번 협약은 기관별 기술력과 자원이 결합해 상승 효과를 거둠으로써 성과를 얻기 위해 추진했다.

두 기관이 스마트 농업 확산에 공감하면서 스마트팜 혁신 밸리 조성과 스마트팜 플랜트 해외 수출 등에도 힘이 실리게 됐다.

협약의 주요 내용은 △ 스마트팜 혁신 밸리 조성의 성공적 추진을 위한 기술 교류 △ 수확 후 관리 등 온실 생산 농산물의 수출 기반 조성 △ 스마트 농업 확산을 위한 인프라 구축 및 기술 혁신 △ 해외 스마트팜 플랜트 수출 및 교육 등이다.

김경규 농촌진흥청장은 “한국농어촌공사와의 협약을 바탕으로 스마트팜 확산을 위한 협력 체계 구축은 물론, 우리 농업의 국가 경쟁력을 높이는 데도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