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페셜 일자리
"농업 선진국 뉴질랜드에서 직무 연수 기회를"농정원, 한-뉴질랜드 농축수산업 훈련 비자 연수생 모집

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원장 신명식, 이하 농정원)은 청년들의 글로벌 마인드 함양, 농축수산업 분야 직무 능력 계발을 위해 한-뉴 농축수산업 훈련 비자 연수생을 모집한다.

본 연수는 한국-뉴질랜드 자유 무역 협정 타결을 계기로 2016년도에 처음 실시된 이래 올해 4회 차를 맞이하고 있으며, 그동안 총 132명의 학생들이 뉴질랜드 현지에서 연수를 수료하였으며, 농림축산식품부와 해양수산부의 예산과 지원으로 운영되고 있다.

농축수산 훈련 비자(Primary Sector Trainees’ Work Visa, PSTV)는 뉴질랜드 정부가 한국 등 일부 국가에만 발급하는 비자로서, 뉴질랜드 최고의 농수산 교육 기관에서 직무 교육을 받고 현지 사업장에서는 최저 시급 이상 보장받으며 뉴질랜드 현지에 최대 52주까지 머물 수 있는 비자이다.

연수생들은 세계 최고의 농축수산 강국 중 하나인 뉴질랜드에서 어학, 농축수산업 전문 기술을 익히고 실제 현장에서 경험을 쌓아 향후 농축수산 분야 진출을 위한 소중한 경험을 쌓게 될 것으로 기대된다.

2019년도에는 총 38명(농축산 30명, 수산 8명)의 연수생이 선발되며, 농축산 분야의 경우 원예, 과수, 축산 등 세부 분야에 지원할 수 있으며, 각 연수생들은 자신의 전공과 희망 분야에 따라 직무 교육과 직무 연수를 받게 된다.

농정원의 신명식 원장은 우리 농축수산 분야의 혁신 성장을 위해서는 “후계 농업 인력들이 국제적 안목과 세계적 수준의 농업 기술을 연마하고 농업 현장에 적용하는 것이 중요하다.”면서, “한-뉴 농축수산업 훈련 비자 프로그램을 통해 농축수산 계열 학생들이 농축수산업 선진국인 뉴질랜드에서 자신의 진로에 있어 소중한 전환점을 경험하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