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페셜 국제
태국 스타벅스엔 한국산 고구마 말랭이가 있다?aT, 2019 방콕 식품 박람회 참가 … 스타벅스 포함 34억 원 현장 계약 체결
태국 스타벅스와 수출업체 MOU 체결 기념사진. [사진 제공=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100% 한국산 고구마 말랭이가 태국 현지 스타벅스 매장에서 인기 원물 간식으로 곧 선보이게 될 예정이다.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사장 이병호, 이하 aT)는 아세안 지역 수출 시장 확대를 위하여 5월 28일(화)부터 닷새간 개최된 '방콕 식품 박람회(THAIFEX 2019, 이하 타이펙스)'에 통합한국관으로 참가했다.

이번 박람회에서는 태국에서 인기가 높은 딸기를 중심으로 프리미엄 과채류 및 곡물 스낵류, 라면, 즉석 떡볶이 제품이 내방객의 관심을 끌었다. 

특히, 현지 스타벅스에 고구마 말랭이 제품 납품 MOU를 포함하여 총 291만7천 불의 현장 계약을 체결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국내산 고구마 계약 재배를 통해 말랭이 제품을 생산하고 있는 한국관 참가 업체는 타이펙스에서 고구마 스낵을 찾고 있던 스타벅스 납품 바이어와 10만 달러 규모의 MOU를 체결했다. 그리하여 정심푸드는 올 해 한국식품 최초로 현지 스타벅스에 고구마 말랭이 제품을 납품할 예정이다.

올해 16회를 맞은 타이펙스는 전 세계 42개국 2,584개 업체가 참가하고 인근 아세안 지역뿐만 아니라 유럽, 중동 등 다양한 지역의 식품 바이어가 총집결하는 동남아시아 최대 식품 박람회이다. 

통합한국관은 aT와 4개 지자체 및 국가 식품 클러스터가 연합한 국가관으로, 금년도 타이펙스의 트렌드인 즉석 간편 식품(Ready-to-Eat), 유기농(Organic) 기능 식품(Functional & Free-from Product)등에 맞는 프리미엄 식품으로 67개 수출업체가 참가하여 총 270건, 83백만 달러의 상담 성과가 있었다.

또한 음료 및 주류 소비가 높은 현지 특성을 반영하여 현지 프랜차이즈 카페에서도 론칭된 바 있는 오미자·유자 음료 시음 및 소주 활용 칵테일 스쿨을 진행하여 좋은 반응을 얻었다.

신현곤 aT식품 수출 이사는 “태국은 타문화 및 식품 수용도가 높아 한국 식품이 더욱 활약할 수 있는 시장"이라며 "지속적인 품목 발굴과 마케팅 지원을 통해 태국 시장을 거점으로 미얀마, 라오스 등 인근 신 남방 정책 대상 지역으로 우리 농식품의 수출이 확대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병로 기자  leebr@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