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네트워크 지방
'자연 에너지 활용 에너지 절감 평가회' 열린다서귀포농업기술센터 주관... 농촌진흥청 등 유관 기관 100명 참석 예정

제주특별자치도농업기술원(원장 송승운)은 6월 27일 서귀포농업기술센터 농업인교육관에서 ‘제주 탄소 제로섬’을 위한 ‘농업 분야 자연 에너지 활용 에너지 절감 평가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평가회는 정부 시책 사업으로 추진하는 온실가스 감축, 신재생 에너지 보급 등 농업에 에너지 절감 시스템 개발과 활용 결과를 평가하고 확대 보급하기 위해 마련하였다.

이날 제주특별자치도, 농촌진흥청, 농업기술실용화재단, 제주개발공사, 농어촌공사, 에너지공사, 농감협, 에너지 절감 시범 사업 및 농업인 등 1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주제 발표로 ▲국립원예특작과학원 강연구 박사가 국내 및 제주 지역 신재생 에너지 연구 개발 보급 상황 ▲농업기술실용화재단 류승현 선임 연구원이 국가 온실 감축 사업에 적용 가능한 제주 지역 기술, 최윤실 선임 연구원이 저탄소 농축산물 인증제 제도 및 참여 방법 ▲제주개발공사 진영준 선임 연구원이 염지하열을 활용한 파일럿 플랜트 시스템 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다.

또한 2017년 빗물 이용 에너지 절감 시범 사업 이문규 농가가 농가 활용 사례 발표와 2019년 시범 사업 이승훈 농가 과원으로 이동 후 현장 평가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2017년 가온 하우스 감귤 재배에서 유류비 대비 난방비 절감 효과를 분석한 결과 염지하수 이용 시스템은 80%, 빗물 이용 시스템은 54% 절감된 것으로 조사되었다.

도 농업기술원 관계자는 “제주가 갖고 있는 무한한 자연 에너지를 활용한 신재생 에너지 다변화 이용 및 개발에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전하면서 “자연 에너지 활용에 관심 있는 농업인들의 많은 참여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한편, 제주농업기술원에서는 용출수, 염지하수, 빗물 등 미활용 에너지를 농업에 적용 보급함으로써 에너지 절감 및 카본 프리 아일랜드 시책에 크게 기여하고 있다.

2010년 발전소 폐열 이용 온배수 활용 시범 사업 성공으로 전국 확대에 기여하였으며 2013년 전국 최초로 빗물 이용 시설 난방 시스템 보급을 시작으로 2018년까지 75개소 보급, 2018년 제주개발공사와 공동 염지하수 활용 시설 하우스 냉난방 1개소 개발, 2018~2019년 2년간 농촌진흥청 공동 용출수 활용 시설 냉난방 연구 개발 추진 중에 있다.

또한 2020년 농림축산식품부 ‘농업 에너지 이용 효율화 사업’에 용출수, 염지하수, 빗물 이용 시스템 국비 사업 시책 건의와 미활용 에너지 이용 농가에 대한 온실가스 배출권 거래제 반영 등을 추진하고 있다.

정재길 기자  ynkiller@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재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