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농업
국제 꽃 박람회에서 우수품종상 수상한 '팬시엔디'경상북도 육성해 출품... 황색 겹꽃에 선명한 이미지로 인기 높아
경상북도농업기술원은 2019 고양 국제 꽃 박람회에서 구미화훼연구소가 자체 육성한 신품종 국화 ‘팬시엔디’를 출품해 우수품종상을 수상하였다. [사진 제공=경상북도농업기술원]

경상북도농업기술원은 2019 고양 국제 꽃 박람회에서 구미화훼연구소가 자체 육성한 신품종 국화 ‘팬시엔디’를 출품해 우수품종상을 수상하였다.

이번에 신품종상을 수상한 스프레이국화 ‘팬시엔디’는 2015년도에 품종 보호 등록한 황색 겹꽃의 절화용 국화로 줄기가 튼튼하고 중심부의 화심이 선명하며 깨끗한 이미지로 기호도가 높아 재배 농가에 호응을 받고 있다.

지난 4월 27일부터 5월 12일까지 열린 고양 국제 꽃 박람회에서는 대한민국 신품종 전시관을 구성해 대한민국 공공 기관에서 개발한 우수 신품종을 전시, 홍보하고 해외 바이어와 국내 화훼 산업 종사자에게 선보이기 위해 화훼 신품종 콘테스트를 개최했다.

구미화훼연구소는 펜시엔디 등 국화 2품종과 장미 탑그레이스 품종을 출품했으며 국립원예특작과학원을 비롯한 6개 기관에서 장미, 국화 등 80여 개의 품종이 출품된 가운데 화훼 수출 관계자, 화훼 연구원 등 품종 평가 전문가와 일반인으로 구성된 평가 위원들의 심사를 거쳐 최종 선정됐다.

성세현 구미화훼연구소장은 “경북 육성 화훼 품종의 우수성을 국내외에 널리 알려 기쁘고 앞으로 외국 품종에 뒤지지 않는 우수한 품종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재배 농가에 큰 보탬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정재길 기자  ynkiller@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재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