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식품
국가식품클러스터, 주요 도시 순회 투자 설명회 개최5월 22일 서울을 시작으로 4개 주요 도시에서 6차례 개최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이개호, 이하 농식품부)는 전국 식품 기업 등을 대상으로 지역 순회 투자 설명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국가식품클러스터 지역 순회 투자 설명회'는 5월 22일(수) 고양시 킨텍스를 시작으로 9월까지 전국 4개 주요 권역별 주요 도시에서 6차례 개최한다.

국가식품클러스터는 전북 익산시에 70만 평 규모의 식품 기업 150개사·연구 기관 10개 등이 집적화된 식품 기업의 부가 가치 창출을 지원하는 수출 중심의 ‘국가 식품 산업 전문 산업 단지’다.

2019년 국가식품클러스터 지역 순회 투자 설명회는 식품 기업 투자 유치를 통한 분양률 제고와 국가식품클러스터에 대한 인지도를 높이기 위해서 마련했다.

1차 투자 설명회는 5월 22일 고양시 킨텍스에서 열린다. 중부권(대전·충청·강원) 식품 기업 대상 국가식품클러스터 추진 현황과 입주 기업 지원 사업 등을 설명한다. 또한, 숙명여대 노은정 교수의 ‘유통업계 HOT 이슈와 식품업계 시사점’ 특강과 국가식품클러스터 관계자와의 질의·답변 등 소통의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국가식품클러스터는 기업 지원 시설이 본격 가동되고, 금년 3월 11일부터 토지 분양 5년 무이자 분할 납부 전환 등 투자 유치 활성화 기반이 마련되어 분양 기업이 75개 업체로 증가하는 등 식품 기업들의 관심 및 잠재 투자자가 늘어나고 있다.

5월 현재 식품 기업 30개 기업이 착공, 그 중 27개 기업은 준공하여 생산 가동을 시작하고, 일부 업체는 활발한 제품 생산 및 마케팅 활동도 전개하고 있다.

특히, 풀무원이 수출용 프리미엄 김치공장 준공을 마치고 본격 제품 생산 활동을 시작할 예정이며, 하림·매일식품 등 선도 기업이 금년 중 공장 착공을 함으로써 상징적 의미와 기업들의 상생 협력·시너지 등 붐 조성에 견인차 역할을 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또한, 국가식품클러스터 임대형 식품 벤처 센터에서 식품 창업 열정과 아이디어로 무장한 37개 업체가 입주하여 왕성한 제품 제작 등 기업 활동을 영위하고 있다.

이와는 별도로 청년 식품 창업 Lab 사업은 식품 창업 및 일자리 창출을 위해 2017년부터 현재까지 25개 팀이 수료하여 그 중 14개 팀이 창업과 사업화에 성공했다. 2019년에는 24개 팀을 지원·운영할 예정으로 현재 1기(5개 팀)가 운영 중에 있다.

농식품부 황규광 과장은 “이번 투자 설명회를 통해 국가식품클러스터의 플랫폼 비즈니스 지원 기능과 식품의 부가 가치 및 일자리 창출 산실로서의 역할을 알리고, 혁신을 위한 아이디어의 교환 및 발전 방향을 공유할 수 있는 기회의 장이 될 것"이라며, "국가식품클러스터를 첨단 식품 산업 혁신 성장의 메카로 자리매김하도록 식품 R&D 지원, 수출 및 마케팅 활동 지원, 상호 작용 네트워크 구축 등 다각적·체계적인 지원 서비스를 확대하여 기업하기 좋은 환경을 조성하겠다.”고 전했다.

익산 국가식품클러스터는 국내 대기업들과 유망기업들이 하나씩 자리 잡으며 점점 입소문이 높아져 가고 있다.  사진은 국가식품클러스터 지원센터 전경 [사진=국가식품클러스터 홈페이지]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