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식품
우리 쌀로 만든 다양한 쌀 요리aT, 쌀 요리 경연 대회 통한 레시피 발굴... 소비 촉진과 농가 활력 기대
우리 쌀로 만든 꽈배기를 나눠주는 이기우 수급 이사. [사진 제공=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사장 이병호, 이하 aT)는 지난 5월 16일 서울 양재동 aT센터에서 쌀 소비 촉진 및 새로운 쌀 요리 레시피 발굴을 위한 ‘2019 쌀 요리 경연 대회’를 개최했다.

지난해 우리 국민 1인당 연간 쌀 소비량은 61kg으로, 1988년 연간 쌀 소비량이 122kg에 비해 절반 수준으로 급감했다. aT는 줄어든 쌀 소비 촉진 방안의 하나로, 일상생활에서 쉽게 따라할 수 있는 쌀 요리 레시피의 발굴과 보급에 나섰다.

올해로 3회째 맞이한 ‘쌀 요리 경연 대회’는 47팀, 총 229명이 참가하여 쌀을 이용한 다양한 창작 요리를 선보이는 라이브 경연 대회와 쌀을 이용한 전통주, 제과제빵, 디저트 등 전시품평회 부문에서도 열띤 경쟁을 펼쳤다.

최종 수상은 라이브 경연에서는 ‘The best of chef’ 팀이, 전시 품평회 부문에서는 ‘수저락’ 팀이 해산물과 제철 식재료를 활용한 쌀의 새로운 레시피로 각각 대상을 수상했다.

수상한 쌀 요리 레시피는 일반인들 누구나 따라 하기 쉽게 동영상으로 제작한 후 SNS와 aT 블로그를 통해 배포할 예정이며, 수상 레시피를 공유한 10명을 추첨하여 나주평야에서 재배된 영호진미쌀 10kg를 증정하는 이벤트도 진행한다.

특히 이번 대회에서는 전남 나주에 본사를 둔 aT가 지역 상생 및 상호 협력의 일환으로 나주쌀을 이용한 전통 막걸리 만들기 행사가 새롭게 마련되어 지역 농산물 소비 촉진에도 앞장섰다.

행사를 주최한 aT 이기우 수급 이사는 “일상에서 쉽게 따라할 수 있는 새로운 쌀 요리 레시피를 발굴하여 쌀 소비 촉진에 앞장서고, 생산 농가의 지속적인 소득 증진에도 기여하겠다.”며, “이번 경연 대회가 쌀의 소중함과 영양학적 우수성을 널리 알리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