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네트워크 지방
강원 옥수수연구소, 해외 전문가 초청 세미나 개최
강원도농업기술원 옥수수연구소는 5월 17일 10시 옥수수연구소 회의실에서 해외 전문가를 초청하여 옥수수 연구 강화를 위한 세미나를 개최하였다. [사진 제공=강원도농업기술원]

강원도농업기술원(원장 최종태) 옥수수연구소는 5월 17일 10시 옥수수연구소 회의실에서 해외 전문가를 초청하여 옥수수 연구 강화를 위한 세미나를 개최하였다.

이번 세미나는 옥수수 연구에 필요한 병 저항성 품종 개발의 효율성 향상을 위해 해외 전문가의 고견을 듣고자 마련되었다. 옥수수연구소는 국내·외 적응성 우수 옥수수 품종 개발을 위해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 지원으로 골든씨드 프로젝트(GSP) 과제를 수행하고 있다.

세미나의 초청 연사는 국제옥수수·밀연구소(CIMMYT)에서 옥수수 병리 팀을 이끌고 있는 Suresh L.M. 박사이다. Suresh 박사는 글로벌 종자 회사인 몬산토에서 병 진단 및 관리 분야의 경력이 있으며, 식물 병리 및 육종 전문가로서 명성을 얻고 있다.

2011년부터 아프리카에서는 바이러스에 의한 옥수수 괴사병이 확산되어 옥수수 생산에 막대한 피해를 주고 있다. Suresh 박사는 이번 세미나에서 국제적인 협력을 통해 옥수수 괴사병 진단 시스템 구축 및 저항성 품종 육성의 실례를 바탕으로 옥수수 연구의 중요성을 역설하였다.

강원도농업기술원 옥수수연구소 함진관 소장은 “기후 변화에 따라 병 발생의 증가가 예상되므로 이를 대비한 병 전문가의 육종적 접근의 이해 및 향후 연구 수행에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송광섭 기자  sks@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광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