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림
산림청, ‘산사태 예방 지원 본부’ 운영5월 15일 정부대전청사서 현판식... 다중 이용 시설 응급 조치 및 안전 점검 등
김재현 산림청장(왼쪽 네 번째)과 산림청 간부 공무원들이 5월 15일 정부대전청사 산림청 중앙산림재난상황실에서 산사태 예방 지원 본부 현판식을 갖고 있다. [사진 제공=산림청]

산림청(청장 김재현)은 산사태로 인한 인명·재난 피해 최소화를 위해 여름철 자연 재난 대책 기간(5.15.∼10.15.) 동안 ‘산사태 예방 지원 본부’를 운영한다고 5월 15일 밝혔다.

이날 산림청은 정부대전청사 1동 15층 중앙산림재난상황실에서 김재현 청장 등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현판식을 가졌다.

여름철 전국 산림재해 상황을 총괄 지휘하는 산사태 예방 지원 본부는 산림청장을 본부장으로 산사태 위기 경보 수준별 대응 및 신속한 원인 조사 등 체계적인 예방·대응 조치에 나선다.

올해는 생활권 주변 산사태 취약 지역 등 재해 우려 지역에 대한 지속적인 점검, 우기 전 사방 사업 등 예방 조치 실시, 다중 이용 시설에 대한 응급조치 및 안전 점검 등을 중점적으로 실시한다.

특히 지난 4월에 발생한 강원 동해안 일대 산불 피해지에 대해서는 ‘산사태 우려 지역 전문가 긴급 진단’에 따른 긴급 조치 및 ‘중앙합동조사단’의 조사 결과에 따른 응급 복구를 추진해 산사태 등 2차 피해 예방에 힘쓸 계획이다.

김재현 청장은 “최근 국지성 집중 호우의 증가와 태풍의 한반도 내습 등으로 산사태 예측이 어려워지고 있는 상황인 만큼 산사태 예방 지원 본부 운영을 통해 예방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국민들도 국민 행동 요령을 숙지하고 평상시 산사태에 대한 경각심을 가져주시길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송광섭 기자  sks@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광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