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네트워크 지방
농촌 체험 관광객의 안전 지킴이전라북도농기원, 응급 처지 등 안전 교육 진행
전북농업기술원은 전라북도 내 농촌 교육 농장 및 체험 농장을 찾는 체험객들의 안전과 사고 예방을 위해 5월 13∼14일 2일간 농업기술원 상록관에서 농촌 체험 관광 운영자 50명 대상으로 응급 처치 교육을 실시했다. [사진 제공=전라북도농업기술원]

전북농업기술원(원장 김학주)은 전라북도 내 농촌 교육 농장 및 체험 농장을 찾는 체험객들의 안전과 사고 예방을 위해 5월 13일부터 14일까지 2일간 농업기술원 상록관에서 농촌 체험 관광 운영자 50명 대상으로 응급 처치 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은 농촌 체험 학습장을 찾는 방문객 위급 상황 발생 시 대처 능력을 향상시키고, 안전관리 체계를 구축하고자 대한적십자사 전북지사의 협조를 받아 진행됐다.

위급 상황 시 행동 요령 및 응급 상황 대처, 심폐소생술, 자동 심장 충격기 사용 요령, 이물질에 의한 기도폐쇄 대처, 근골결계 손상 처치 요령 등 상황별로 신속하게 대처할 수 있는 응급 처치 실습 교육으로 진행됐다. 

교육을 이수한 농촌 체험 관광 운영자 50명에게는 대한적십자사가 발행하는 응급 처치 교육 수료증이 주어졌다. 

교육생들은 실제 체험 활동에서 발생하기 쉬운 사고에 대해 즉시 대응할 수 있는 능력을 키울 수 있어, 더욱 안전하게 농촌 체험장을 운영할 수 있고 또한 정기적인 교육을 통하여 안전하고 쾌적한 교육장을 만들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전라북도농업기술원 관계관은 “이번 교육을 통해 위급 상황에 신속히 대처할 수 있는 응급 처치 전문성을 습득하고 안전 의식 강화를 통해 농촌 체험 학습장을 찾는 체험객의 만족도를 높여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양규창 기자  21sinhan@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규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