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페셜 도시농업
우리 학교 텃밭 최고 인기 작물은?제주농업기술센터, 초등학교 대상 도시형 텃밭 생활 원예 프로그램 운영

제주농업기술센터는 농업을 기반으로 한 도시형 텃밭 생활 원예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아동 ‧ 청소년의 창의성을 키워주고 인성 함양에 나서고 있다.

제주특별자치도농업기술원 제주농업기술센터(소장 최윤식)는 5월 7일부터 9일까지 제주시 내 13개 초등학교에 학교 텃밭에 식재할 토마토, 오이고추, 가치, 상추, 노각 등 모종 6천여 개를 공급한다고 밝혔다.

지난 2월에 제주시 내 초등학교를 대상으로 신청을 받아 지난해 참여한 11개 학교와 신규 2개 학교 등 총 13개 초등학교를 선정하였다.

앞으로 도시 농업 전문 지도사가 매월 1회 이상 학교를 방문하여 학생들에게 작물 정식, 생육 관리, 식물에 대한 이해 교육, 수확한 농산물을 이용한 건강한 먹거리와 연계한 실습 등 텃밭 원예 활동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또한 9월에는 배추, 브로콜리 등 겨울철 채소 모종을 공급하고 사업 완료 후에는 교사, 학생을 대상으로 설문 조사를 실시해 평가할 계획이다.

지난해 도시형 텃밭 생활 원예 프로그램 운영 결과에 대한 설문 조사 결과 교사의 사업 내용 만족도는 97%, 학생들의 기대감은 91.4%로 아주 높았다.

텃밭 작물 중에서 토마토, 상추, 옥수수가 생장 과정을 관찰하고 수확 후 바로 먹을 수 있어 가장 인기 있는 작물로 꼽혔다.

교사들은 텃밭 사업이 학생들에게 농업‧농촌의 중요성을 이해하고 설명하는 데 도움은 물론, 학생들의 행동이 긍정적으로 변화되고 생명 존중 및 책임 의식 함양 등에 도움이 되었다고 답하였다.

학생들은 텃밭 가꾸기가 기다려지고 재미있어 지속적으로 텃밭 가꾸기에 참여하고 싶다고 답하였다.

또한 텃밭을 가꾸고 나서 농업농촌에 관심을 갖게 되었다고 82.9% 답했으며 85.8%가 텃밭을 가꾸고 난 뒤 채소 등 음식을 골고루 먹으려 노력한다고 답해 텃밭 가꾸기가 초등학생들의 식습관 변화에 도움이 되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텃밭 사업의 어려움으로는 병해충 방제(48%)가 1순위로 답해 농약에 대한 거부감이 있고 친환경 재배를 선호하였다.

김효진 농촌 지도사는 “학교 텃밭에 모종을 심고 물을 주고 기르는 과정을 통해 정서적 안정감과 생명의 소중함을 느낄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재길 기자  ynkiller@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재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