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페셜 귀촌귀농
“우리 농촌 사랑해요”서울 창천중 학생들, 모종 심기 등 농촌 체험 활동 진행
조희연 서울시 교육감과 김형신 서울농협 본부장은 5월 9일 경기 안성시 인처골 마을을 방문하여 창천중학교 학생들과 농촌학교 체험을 함께 한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제공=농협]

조희연 서울시 교육감과 김형신 서울농협 본부장은 5월 9일 안성 인처골 마을을 방문하여 창천중학교 학생들과 농촌학교 체험을 함께 했다.

서울시 교육청과 서울농협은 중학교 1학년 학생을 대상으로 미래 농업 교육 '농촌학교'를 운영한다. 본 교육은 서울 소재 50개 중학교, 6천 명의 학생을 대상으로 하루 동안 진행되고, 오전에는 농업의 역사와 미래에 대한 강의를, 오후에는 모종 심기 등 농촌 체험을 하게 된다.

전체 프로그램은 농협 서울 지역 본부와 서울시 교육청에서 총괄 운영하고, 미래농업지원센터와 도농협동연수원, 안성팜랜드, 농협 네트웍스, 체험 마을 3개소 등 총 9개 기관이 공동으로 진행한다.

조희연 서울시 교육감은 인사말에서 “농촌학교 프로그램을 통해 도시의 학생들이 농촌과 친숙해지는 기회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김형신 서울농협 본부장은 “농업이 다음 세대에는 가장 유망한 미래 산업이 될 것”이라고 농업의 가치에 대하여 강조했다.

송영국 기자  syk@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영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