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업
정운천 의원, ‘농업인 태양광 발전 사업 지원법 공청회’ 개최“농민들이 자신들의 농지 활용해 태양광 발전소 직접 운영할 수 있어야”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정운천(전주시을) 의원은 4월 30일(화) 오후 2시 국회 의원회관 제7간담회실에서 ‘농업인 태양광 발전 사업 지원법 공청회’ 및 ‘농촌태양광 포럼 2차 세미나’를 개최했다. [사진 제공=정운천 의원실]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정운천(전주시을) 의원은 4월 30일(화) 오후 2시 국회 의원회관 제7간담회실에서 ‘농업인 태양광 발전 사업 지원법 공청회’ 및 ‘농촌태양광 포럼 2차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날 공청회 및 세미나에는 정운천 의원을 비롯하여 농민 대표와 청주시, 고창군 등의 지자체와 산업부, 농식품부, 한국수력원자력, 한국에너지공단, 한국전력공사, 남동발전, 한국농어촌공사 등 관련 8개 기관이 참석했다.

공청회에서는 작년 11월 2일 정운천 의원이 대표 발의한 ‘농업인 태양광 발전 사업 지원에 관한 법률안’에 대해 각 부처와 농업인의 의견을 듣고, 이어 진행된 세미나에서는 실제 농촌태양광발전소 확대 보급을 위한 실질적인 대안을 제시했다.

이번 공청회에서는 남재우 한국영농형태양광협회 이사가 주제 발표자로 나섰으며, 이어서 진행된 농촌 태양광 포럼 2차 세미나에서는 손정민 전북대학교 자원에너지공학과 교수가 주제 발표자로 나섰다.

이번 공청회에서 정운천 의원은 “현재 태양광 발전 사업의 경우 외지인들이 농촌 지역의 토지를 싼값에 대여하여 무분별하게 개발함에 따라 마을 주민인 농업인들과의 갈등이 고조되고 있는 상황”이라며, “농업인 태양광 발전 사업 지원에 관한 법률안은 농민들이 자신들의 농지를 활용, 태양광 발전소를 직접 운영하도록 해 신재생 에너지 확대뿐만 아니라 농사 수익과 더불어 생산된 전기를 판매할 수 있어 농가 소득 향상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정 의원은 “농촌 태양광은 신재생 에너지 확대, 쌀값 등의 농업 문제 해결, 귀농인 등에 일자리를 창출, 농촌의 난개발 및 민원 문제를 해결, 사회 안전망 확충, 청년농 양성 효과까지 1석 6조의 효과가 있을 것”이라며, “농촌 태양광이 농업인의 삶에 날개를 달아주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한편, 정운천 의원은 20대 국회 개원 후부터 상임위 및 국정 감사, 대정부 질의, 예산 결산위원회 등을 통해 ‘농촌 태양광’ 보급과 활성화를 위해 힘써왔다.

이병로 기자  leebr@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