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기획
율희 임신 고백만큼 두려웠던 최민환의 반응, 이것이 친정엄마의 마음
(사진=KBS 2TV 캡처)

율희의 친정엄마는 딸의 임신고백에 제일 먼저 최민환의 반응을 궁금해했다.

25일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4'에서는 율희가 임신을 고백하던 당시를 회상했다. 엄마에게 무릎을 꿇고 임신 사실을 고백했다. 율희의 엄마는 제일 먼제 최민환의 반응을 물었다.

율희의 엄마는 "네가 괜찮다고 하더라도 남자쪽이 아니라면 어떡하니"라며 걱정했던 것. 딸이 상처받을까 마음 졸여한 것 이를 듣고 있던 팽현숙은 "친정엄마는 그렇지"라며 엄마의 마음을 이해하듯 고개를 끄덕였다.

이후 최민환은 율희와의 허락을 받기 위해 율희의 부모님을 찾아가 "결혼하고 싶다"라고 말하며 "아이도 책임질 자신 있습니다"라고 전했다고. 율희의 부모님은 최민환의 이런 듬직한 모습에 결혼을 승낙했다.

이은정 기자  le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