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림
산림조합, 산불 피해지 응급 복구와 재활 지원 나서산림 경영 지도원-특화 품목 지도원, 산지 복구 전문가 파견
강원 지역 산불 피해가 심각한 가운데 국가 산림 사업 실행 기관이자 대표 협동조합인 산림조합이 산림 분야 전문가들을 피해 지역에 긴급 파견하고 상호 금융 금융 지원 등 종합적인 산림 복구와 임업인 지원에 나선다. [사진 제공=산림조합중앙회]

강원 지역 산불 피해가 심각한 가운데 국가 산림 사업 실행 기관이자 대표 협동조합인 산림조합이 산림 분야 전문가들을 피해 지역에 긴급 파견하고 상호 금융 금융 지원 등 종합적인 산림 복구와 임업인 지원에 나선다.

이번 산불은 임목에 주는 피해뿐 아니라 송이버섯 채취지, 표고버섯, 산나물, 산양삼 재배지 등 단기 소득 임산물에도 심각한 피해를 주어 조합원과 임업인의 경제적 손실은 물론 앞으로 생계 문제까지 걱정해야 하는 상황이며 황폐화된 산지에 많은 비가 내리면 토사 유출과 산사태 발생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

이에 산림조합중앙회는 전국 산림조합에서 산림 경영 지도와 단기 소득 임산물에 대한 특화 지도 업무를 수행하고 있는 산림 경영 지도원과 특화 품목 지도원을 피해 지역 산림조합에 긴급 파견, 단기 소득 임산물 재배지의 응급 복구를 지원하기로 했다. 

산림 종합 기술 본부를 비롯한 각 지역 산림 사업 본부에서 근무하는 산사태, 지진, 산지 복구 전문가들을 파견, 산사태 예찰 활동을 강화하고 산림청과 지방 자치 단체의 요청이 있을 시 산사태 발생 위험 지역의 응급 방재에도 나설 계획이다.

이와 함께 산림조합은 피해 지역 개인 및 기업의 상호 금융 대출 원리금에 대해 일정 기간 상환 유예 및 만기 연장을 지원, 조합원과 임업인의 피해 회복을 돕는다.

한편, 산림조합중앙회 이석형 회장은 4월 11일(목) 산불 피해를 입은 강원도 인제군과 고성군, 속초시를 방문, 위문금을 전달하고 산불 피해지 조합원과 임업인을 방문, 응급 복구와 재활을 위한 가능한 최선의 지원을 약속하였다.

김찬래 기자  kcl@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찬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