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식품
aT, 뉴욕 최초 대규모 K-FOOD 수출상담회 개최북미·남미에서 한국 식품 인지도 점차 높아져 ‘주목’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영록)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사장 여인홍)는 한국 농식품의 미주시장 수출 확대를 위해 오는 9월 4일부터 6일까지 뉴욕 맨해튼에서 '2017년 K-Food Fair B2B New York' 행사를 개최한다.

미국은 일본, 중화권에 이어 우리 농식품 3번째 수출시장으로 지난 10년간 연평균 10% 이상의 증가를 보이며 국내 농수산식품 수출신장의 견인차 역할을 하고 있으며, 최근 아마존 등 온라인시장과 크로거 등 현지인 중상류층 마켓으로 진출을 확대하고 있는 우리 농수산식품의 대미 수출은 올해 7월말 기준, 전년대비 7.5% 증가한 5억8천만 달러를 기록하고 있다.

뉴욕 K-Food 행사에서는 북미와 중남미에서 참가한 대형유통업체와 온라인 몰 바이어 100여명, 그리고 배, 버섯류, 김치, 인삼 등 한국 수출업체 30여 사가 사전매칭을 통한 1:1 수출 상담을 실시한다.

부대행사로는 현지전문가세미나, 신규유망상품 수출홍보관 및 수출컨설팅 부스 운영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운영되며, 기존의 인기 제품을 비롯하여 향후 성장 가능성이 높은 신제품들을 바이어가 직접 시식하고 테스트할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미주시장 수출 확대를 도모할 계획이다.

백진석 aT 식품수출이사는 “북미와 남미 현지인들에게 한국 식품의 위상과 인지도가 점차 높아지고 있는 추세로 미국의 경우 월마트, 코스트코 등 주류마켓을 포함한 많은 마켓에서 손쉽게 한국 식품을 구매할 수 있다”라며, “이번 행사를 통해 발굴된 유망상품이 현지 시장에 원활히 진출할 수 있도록 현지 여건에 맞는 라벨링과 포장 개발 등 다양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밝혔다.

이광조 기자  leekcho@empas.com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