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페셜 귀촌귀농
경남 농관원, 귀농·귀촌의 안정적인 정착 돕는다한국신지식농업인회 등 농업단체와 함께 농촌 일자리 창출과 안정적 정착에 협력키로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경남 지원은 (사)한국신지식농업인회 부산·울산·경남 지회, (사)마이스터협회 경남 지회, (사)희망농부와 4월 8일 경남농관원에서 국민들의 안정적인 귀농·귀촌 정착을 돕기 위한 업무 협약식을 개최하였다. [사진 제공=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경남 지원]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경남 지원(지원장 한종현, 이하 경남농관원)은 (사)한국신지식농업인회 부산·울산·경남 지회, (사)마이스터협회 경남 지회, (사)희망농부와 4월 8일 경남농관원에서 국민들의 안정적인 귀농·귀촌 정착을 돕기 위한 업무 협약식을 개최하였다.

협약 목적은 귀농·귀촌 희망자와 귀농·귀촌인을 대상으로 맞춤형 교육을 지원하고, 농림 지원 사업 설명회 등을 통해 농촌 일자리 창출과 안정적 정착을 돕기 위해서이다.

협약의 내용을 보면, 경남농관원은 농업 경영체 등록, PLS, 국가 인증 제도 등 맞춤형 농정 교육을 실시하고 관련단체와 협력하기로 했고, 농업인 단체는 농림 지원 사업 안내 및 농관원에서 추진하는 농정 업무 홍보 등 농정 업무 발전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행사를 주관한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품질관리과 황신구 과장은 “최근 증가하고 있는 귀농·귀촌 희망자와 귀농·귀촌인들의 안정적인 정착에 기여하기 위해서는 관계 기관의 협업이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고 밝히며, “정부와 농업인 단체가 함께 농업·농촌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는 일을 늘려 나가야 한다.”고 하였다.

정재길 기자  ynkiller@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재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