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림
북부지방산림청, 걷고 싶은 안전하고 쾌적한 등산로 정비2019년 가평·인제 지역 12.3km 등산로 정비 사업 추진
북부지방산림청은 쾌적하고 구조적으로 안전한 숲길 조성을 위하여 2019년 가평·인제 지역 등산객이 집중되는 2개소에 대하여 12.3km 등산로 정비 사업을 추진한다. [사진 제공=북부지방산림청]

북부지방산림청(청장 이종건)은 쾌적하고 구조적으로 안전한 숲길 조성을 위하여 2019년 가평·인제 지역 등산객이 집중되는 2개소에 대하여 12.3km 등산로 정비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생활권 및 휴양권 주변 이용객이 집중되는 가평군 유명산 등산로 5.3km 및 백두대간 구간의 등산객 증가·수해 피해로 훼손이 심화되어 정비가 시급한 인제군 방태산 약수숲길 7km에 대하여 현장 여건을 고려, 생태·문화적 요소와 기능적 측면이 조화되도록 시공할 계획이다.

이번에 추진하는 가평군 유명산은 유명계곡으로 더 유명한 곳으로 능선이 완만하고 부드러우며, 수량이 풍부한 계곡과 기암괴석 및 울창한 숲이 어우러져 산림청 100대 명산으로 등록되어 등산 마니아들의 사랑을 받는 곳이다. 

또한 약수숲길은 100대 명산 중에 하나인 방태산을 중심으로 경관이 수려한 인제 내린천 옆을 걸어가며 약수를 만날 수 있는 길이다.

아울러, 북부지방산림청은 질 높은 산행 환경과 안전한 숲길을 국민에게 제공하고자 서울·경기·강원영서 지역에 등산로 70개 노선 330km를 정비하였다.

이종건 북부지방산림청장은 “산행 서비스의 국민적 수요 증가에 따른 이용 편의 도모를 위해 등산로의 지속적인 관리가 필요하다"며, "앞으로도 훼손된 등산로 정비와 더불어 쾌적하고 안전한 숲길 네트워크 구축으로 이용객의 여가 활용 및 건강 증진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송광섭 기자  sks@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광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