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페셜 스마트팜
농정원, 필리핀에 한국형 스마트팜 최초 지원현지 토마토 생산 지원 위한 시설 팜 구축 완료하고 개소식 개최
농정원은 지난 3월 8일, 필리핀 바기오(Baguio)시에서 필리핀 농업부(DA), 한국국제협력단(KOICA‧코이카)과 함께 '필리핀 토마토 시설팜 개소식'을 개최하였다. [사진 제공=농림수산식품교육문화정보원]

농정원은 지난 3월 8일, 필리핀 바기오(Baguio)시에서 필리핀 농업부(DA), 한국국제협력단(KOICA‧코이카)과 함께 '필리핀 토마토 시설팜 개소식'을 개최하였다.

이번 행사는 고품질 토마토 생산을 위한 시설팜의 공식 개소를 위해 열린 것으로, 이날 개소식에는 필리핀 농업부 장관(엠마누엘 F. 피뇰)과 농정원 박경아 총괄 본부장을 비롯해 현지 농업인 등 400여 명이 참석하였으며, 시설팜 구축 프로젝트 추진 현황을 공유하고, 바기오 식물 산업국 부지 내 스마트팜을 활용한 토마토 재배 현장을 둘러보았다.

또한, 현지 대형 유통사(3개소) 및 협동조합(4개소)과의 MOU 체결을 통해 시설 팜에서 수확한 토마토를 주당 최대 300kg까지 납품할 수 있는 판로 확보의 성과도 얻었다.

한편, 시설팜 구축은 KOICA의 포용적 비즈니스 프로그램(IBS)의 지원으로 진행된 '필리핀 시설팜 구축을 통한 토마토 생산 최적화 및 고품질 지원 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됐다. 

해당 사업은 필리핀 토마토의 생산 및 유통 기반을 지원하여 우리나라 국격을 향상하고 국내 농기자재 및 스마트팜 기술의 해외 수출 교두보를 마련하기 위해 추진되고 있다.

특히, 시설팜 구축(교육동 8개, 연구동 1개), 공동 브랜드 개발 및 판매망 확보, 토마토 품목공동체 구성 및 공동 출하 등 필리핀 토마토 공급 사슬의 전 과정을 지원하는 점이 주목할 만하다.

사업 1차 년도에 구축된 시설팜은 바기오(Baguio)시 식물 산업국(BPI) 부지 내에 위치하며, 한국 선진 시설 하우스 및 재배 기술 실습을 위한 연구용 2동(840㎡)과 농가 시설 재배 노하우 습득 및 소득 향상, 농가 자립 기반 지원을 위한 교육용(6718㎡)으로 구성되어 있다.

시설팜을 잘 활용하면 토마토 농가의 생산성과 수익을 개선하고, 소비자에게 신선·안심 농산물 정보를 제공하는 체계를 구축할 수 있어 현지 농업인의 관심이 뜨겁다.

이와 더불어, 농가 역량 강화를 위해 현지 토마토 협동조합 농가를 대상으로 이론 및 실습 교육을 실시하고, 필리핀 시설팜 관련자 및 핵심 농업인 10명을 초청하여 연수를 진행하였다.

필리핀 농업부 피뇰 장관은 이 날 격려사에서 "한국 참여 기관과 기업에 감사 인사를 표하며, 이번 사례가 필리핀 최초의 스마트팜 농장"이라고 강조하였고, "올해 필리핀 농업부 예산으로 민다나오 다바오 지역 등에 동일한 토마토 시설팜 구축 사업을 필리핀 농업부 자체 예산으로 실시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피뇰 장관은 "이번 사업을 통해 필리핀 농업 현대화가 급속도로 진행될 것"이라고 기대하면서 "스마트팜 기술을 통해 필리핀 중소형 농가의 생산성 증가와 농업 경쟁력이 향상될 것"이라고 밝혔다.

필리핀 스마트팜 2차 지원 사업은 2020년부터 4년간 필리핀 민다나오(남섬), 비사야스(중섬) 등을 대상으로 시행될 예정이며, 민관 협력 사업으로 농림축산식품부 주도로 추진된다.

농정원 박경아 총괄 본부장은 “이번 사업은 한국의 기업 협력형 정부 개발 원조(ODA) 우수 사례로 한국의 농정원과 스마트팜 전문 기업이 공동 참여하여 필리핀 기후 조건과 농가 상황 등에 맞게 지원하였다.”며, “앞으로 국제 사회의 공동 목표인 ‘지속 가능 개발(SDGs) 이행’의 하나인 저개발국의 빈곤 및 기아 퇴치를 위해 생산성을 개선할 수 있도록 한국형 스마트팜의 저개발국 확산에 적극 노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포용적 비즈니스 프로그램(IBS)은 개발도상국 사회 개발 문제 해결과 우리 기업의 비즈니스 충족이라는 공통의 목표를 위한 전략적인 파트너십에 기반한 사업이다.

이병로 기자  leebr@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