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림
산림청, 임도 분야 국가 안전 대진단 실시3월 12일부터 4월 19일까지 임도 시설지 732개소 집중 점검
산림청은 해빙기를 맞아 각종 산림 재해로부터 국민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오는 3월 12일부터 4월 19일까지 민가·사찰 인근 임도 시설지 732개소를 점검한다. [사진 제공=산림청]

산림청(청장 김재현)은 해빙기를 맞아 각종 산림 재해로부터 국민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오는 3월 12일부터 4월 19일까지 민가·사찰 인근 임도 시설지 732개소를 점검한다고 밝혔다.

이번 대진단은 학계·전문가·공무원으로 구성된 합동 점검 팀이 민가 인근의 임도 시설물과 토공 구조체 등의 손상, 균열, 위험 여부 등을 정밀 진단한다.

산림청은 점검 결과에 따라 피해가 우려되고 보강·보수가 필요한 지역에 대해 즉시 후속 조치 할 계획이다.

이종수 목재산업과장은 “산림청은 안전한 임도를 위해 2015년부터 위험 요소를 사전에 점검하고 있다.”라며 “위험해 보이는 임도는 해당 지자체 산림 부서나 지방 산림청에 즉시 신고해주시길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송광섭 기자  sks@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광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