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축산
축산환경관리원, 깨끗한 축산 농장 전문가 위원회 회의 개최9개 권역 현장 전문가 27명 위촉.... 올해 사업 설명과 컨설팅 사례 공유도

축산환경관리원(원장 이영희, 이하 관리원)은 오는 3월 6일(수) 대전 유성호텔에서 농림축산식품부의 ‘깨끗한 축산 농장 조성 대책’에 따라 사후 관리 컨설팅 업무를 효과적으로 추진하고 내실 있는 관리 체계를 구축하기 위하여 깨끗한 축산 농장 현장 전문가 위원회(이하 위원회) 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위원회 회의에서는 축산·환경 분야 현장 전문가 27명을 위촉하고 2019년 사업 설명과 사후 관리 현장 컨설팅 사례를 발표했다.

위원회는 관리원을 비롯한 각 기관·학계·단체 등 관련 분야 전문가를 9개 권역 27명으로 구성하여 깨끗한 축산 농장 조성 사업의 전반적인 사항에 대한 자문 및 현장 컨설팅을 수행했다.

2019년부터 ’깨끗한 축산 농장 조성 사업‘의 추진 방향은 대상 축종 확대(한·육우, 젖소, 돼지, 닭 이외 오리 추가), 지정 기준 및 사후 관리를 강화하는 등 사업 실효성 제고를 위해 사업 추진 체계를 개선하였다.

악취 발생에 대한 중요도를 높이기 위해 ▲악취 저감 시설 등 설치, ▲가동 여부 및 관리 상태, ▲악취 발생 정도에 대한 배점을 높이고 실질적으로 농가에서 발생하는 악취에 대한 기준을 강화하였다.

아울러, 2018년까지 지정된 1,815호에 대해 지자체, 농협, 생산자 단체가 각각 역할을 분담하여 깨끗한 축산 농장 평가 기준 준수 여부를 점검하고 미흡 농가에 대한 현장 컨설팅 실시로 사후 관리를 강화한다.

한편, 이번 회의에서는 작년에 실시한 사후 관리 현장 컨설팅 사례 발표를 통해 실제 축산 농가에 대한 현장 점검 및 컨설팅 추진 시 유의 사항을 공유하고 위촉된 위원들이 자유롭게 의견을 개진할 수 있는 시간을 마련하였다.

회의에 참석한 이영희 원장은 “축산·환경 분야 현장 전문가 위원회가 앞으로 축산 환경 개선의 중추적인 역할을 할 수 있도록 터전을 마련하겠다.”하며, “우리원에서도 적극적으로 역할을 수행하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