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기획
이하늬 돌발행동, 독설가 김구라-서장훈도 속수무책…"배 아래쪽까지 그냥 훅 들어오더라"
(사진=MBC 방송 캡처)

배우 이하늬가 독설가 서장훈을 잡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10일 방송된 SBS '다시 쓰는 육아 일기-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배우 이하늬가 출연해 서장훈과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이날 이하늬는 MBC '사남일녀' 출연 당시 서장훈에게 푸세식 화장실 앞에서 망을 보게한 에피소드부터 "여자와 방귀를 튼 적 있냐?"고 물어 독설가 서장훈을 당황시키기도 했다.

이하늬의 돌발행동으로 서장훈을 당황시킨 에피소드는 여기서 그치지 않는다. 지난 2014년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 출연한 서장훈 MC들이 "이하늬가 엉덩이에 핫팩을 붙여줬다는데 정말이냐"고 질문하자, 서장훈은 "예능 '사남일녀' 촬영 중 이하늬가 내 바지를 잡아당겨 배 아래쪽에 핫팩을 붙여줘서 당황했다"고 밝혔다. 

당시 '사남일녀'에 함께 출연했던 김구라도 "이하늬가 넉살이 좋다. 내 아랫배도 장 마사지를 발로 눌러준 적이 있는데, 그냥 쑥 들어온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은정 기자  le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